동물성 재료를 가지고 누룩제조가 가능할까요?

조회 수 2689 추천 수 50 2007.06.02 16:04:49
썩어버리지 않을까요??

시도하기 전에  전문가 분들의 고언을 받고 싶습니다.

id: 酒人

2007.06.03 01:04:26
*.46.11.247

누룩을 만드는 이유에 대해서 생각을 해 볼까요.?^^

우리가 누룩을 만들 때 사용하는 재료를 생각해 볼까요.? 밀, 옥수수, 쌀, 보리 등 주로 곡물을 이용해서 누룩을 만듭니다. 더 자세히 들여다 보면 이러한 곡물들의 공통점이 바로 주성분이 “전분”이라는 것입니다.

우리가 쌀의 전분을 분해하기 위해서는 “효소”가 필요한데, 주성분이 전분인 곡물을 이용하게 되면 공기중의 전분을 좋아하는 곰팡이들이 달라 붙게 됩니다. 이 곰팡이들이 바로 “누룩곰팡이” 즉, 전분분해효소가 되는 것입니다.

메주는 콩으로 만들죠.? 콩의 주성분은 단백질입니다. 그럼 단백질을 좋아하는 곰팡이가 달라붙게 되는 것입니다. 즉, 단백질분해효소가 생겨나게 되는 것입니다.

동물성 원료를 소량 넣고 많은 양의 곡물을 함께 혼합하여 누룩을 만들 수는 있겠지만, 동물성 원료 자체만으로 누룩을 만들 수는 없습니다. 누룩은 전분분해효소가 많이 있고, 효모가 많이 생성되어 있는 것이 좋은 누룩입니다. 여기에 향과 색깔까지 좋으면 더 없이 좋겠지요. ^^

어화둥둥

2007.06.03 11:40:19
*.8.111.23

한 어르신이 바다게로 누룩을 만들어 술을 담갔었고 그 맛이 아주 좋았다고 하길래.. 한번 해볼라고요..

id: 酒人

2007.06.03 14:09:38
*.46.11.247

아하~^^

옛날에는 술의 신맛을 잡기 위해서 석회, 콩, 납 등을 넣는 방법이 문헌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이것 외에 "조개껍질" 등을 넣곤 했는데요.

이 모든 원료의 공통점은 '알칼리성'이라는 것입니다. 즉, 술의 산성과 알칼리성이 결합하여 중성을 만들게 되는데요. 이렇게 되면 술에 신맛이 없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어화둥둥님께서 '어르신이 바다게로 누룩을 만들어 술을 담갔어...'라고 말씀하시니 이유를 알 것 같네요. 즉, 바다게를 통째로 넣은 것이 아니라 바다게를 먹고 나서 그 껍질을 말려 곱게 가루 낸 후에 일반 곡물과 혼합하여 누룩을 빚었을 것입니다.

게 껍질이 들어간 누룩은 나중에 술을 빚을 때 술의 신맛을 잡아주는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 ^^ 누룩 디디는데 참고 하시구요. 좋은 누룩 디디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5 [re] 답변입니다. id: 酒人 2007-09-23 2984
184 송학곡자 박상근사장과 인터뷰 글 중에서 청주sam 2007-09-22 3130
183 빚어야하는 술^^ [1] 술과 함께.. 2007-09-15 2037
182 <b>여름 술 빚기, 어떻게 해야 하나..</b> [3] id: 酒人 2007-08-17 2789
181 <b>[re] 복분자주 숙성 답변입니다. </b> [2] id: 酒人 2007-07-05 3736
180 밀가루 사용에 관하여 [2] 우정 2007-07-04 2648
179 복분자주 숙성 정원은재 2007-07-04 2738
178 이 막은 무엇인가요? file [1] 미고자라드 2007-06-14 2472
177 밑술을 담그고 문의드립니다 [1] 우정 2007-06-12 2141
176 [re] 답변입니다. ^^ id: 酒人 2007-06-03 1989
» 동물성 재료를 가지고 누룩제조가 가능할까요? [3] 어화둥둥 2007-06-02 2689
174 훗~^^ 궁금증 좀 풀어주세요~ 어화둥둥 2007-06-02 1928
173 용수는 어디서 구하나요? [1] 글렌모렌지 2007-05-20 2418
172 발효기간? 궁금합니다. [4] 김정옥 2007-05-18 2800
171 <b>내부비전국(內腐秘傳麴)에 대해서</b> [3] id: 酒人 2007-05-09 2660
170 내부비전국에 대해서.... [3] 음식디미방 2007-05-09 2107
169 술은 담았는디 [1] 애주가 2007-05-08 2020
168 술독 입구 봉하는거요,, [2] 산우 2007-04-27 2395
167 <b>술독 바닥에 앙금이 많이 생기는 현상</b> id: 酒人 2007-04-23 2510
166 맞있는 술이 너무 진하고 독해요. [1] 신원철 2007-04-10 2800
165 <b>내 술은 왜 투명하지 못한가. </b> id: 酒人 2007-04-08 2457
164 소주만들기 할 때 언제까지 소주 받아야 하나? file [3] 아침에술한잔 2007-03-26 4102
163 안녕하세요! 술에 관심이 많은 사람입니다^ㅡ^ㅋ [3] 한국인 2007-03-25 2173
162 진행과정 보고 [1] 신원철 2007-03-25 2113
161 술 색깔을 맑고 투명하게 만들려면요.. [2] 봄날은간다 2007-03-23 2746
160 <b>만화 - 삼순이 소주에 빠지다. </b> [2] id: 酒人 2007-03-17 2485
159 <b>만화 &#8211; 달순이 술 빚기에 도전하다.</b> [3] id: 酒人 2007-03-15 2123
158 <b>범벅이 물처럼 되는 이유는..</b> [2] id: 酒人 2007-03-14 2730
157 주정계 사용법입니다. [2] id: 酒人 2007-03-07 10470
156 주정계 사용법??? 두메 2007-03-07 2947
155 밑술의 오염에 대한 대책은? file [2] 아침에술한잔 2007-03-07 2840
154 <b>생각하기 - 술이 끓어 넘치는 이유는...</b> id: 酒人 2007-03-05 2617
153 초일주에 대하여 [1] 대암 2007-03-01 2188
152 <b>밀가루를 넣는 이유에 대하여....</b> [2] id: 酒人 2007-02-28 3560
151 밀가루 첨가 문의 드립니다. [1] 대암 2007-02-28 2088
150 주인님이 가르쳐준 방법 중 의문사항 질의 ㅎㅎ~ [4] 두메 2007-02-23 2276
149 저도 덧술을 하고 싶은데... [2] 아침이슬 2007-02-23 2108
148 <b>기본기 키우기 - 술의 양 계산하는 방법</b> id: 酒人 2007-02-22 2800
147 물의 양이 궁금합니다.. [1] 아침이슬 2007-02-21 2486
146 술에 넣을 물로... [2] 아침이슬 2007-02-20 22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