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양주 질문입니다. 도와주세요..

조회 수 681 추천 수 0 2018.10.17 14:44:16

밑술 -  쌀 2Kg, 탕수 5.5리터, 누룩 600g 범벅으로 밑술을 만들었구요...

덧술은 밑술이 끓어 오른 후 48시간, 밑술 입항 후 55시간만 에 덧술 했습니다.

덧술은 찹쌀 4kg 으로 했습니다. 고두밥이구요...


벌써 세번째 물량을 줄여가며 빚고 있는데 앞서 두번은 술이 너무 시어서 쏟아 버렸습니다...ㅠㅠ

오늘로 덧술한지 3일째 되는 날인데... 맛을 보니 맛이 또다시 산도가 높습니다...

이유를 모르겠어요... 쌀도 열심히 씻고, 소독도 잘했고, 고두밥도 잘 되었다고 생각되고

덧술시 치대는 것도 손에서 뭉쳐질정도록 열심히 치댔고.. 온도도 20~25도 사이로 잘 맞췄는데...

도대체 왜 술이 시어지는건지 알 수가 없네요...


덧술 후 48시간이 되지 강렬히 끓어 오르기 시작했고...

60시간 후에도 끓고 있지만.. 맛은 시네요..

이대로 계속 나둬도 여전히 신 술이 되겠지요?

밑술도 잘 되었다고 생각했는데...


술이 시어지는 근본적인 이유가 있을듯 한데.. 알고 싶구요...

이대로 계속 숙성하면 달아질 가능성은 아애 없는건가요?

온도는 계속 20~25도(외부온도) 내부온도(22~27도)를 오갑니다...

도와주세요...


전통주장인

2018.10.19 15:12:29
*.192.182.16

지금 주방문을 보면 특별하게 수정할 부분은 없는 듯 합니다..

밑술은 찹쌀인지. 맵쌀인지는 모르겠습니다.. 찹쌀이 당화가 빠른 부분이 있어 죽이나 범벅으로 밑술시

대부분 맵쌀로 사용하거든요.

소독도 잘하고 밑술도 특별하게 문제 없는 듯 보입니다.

보통 물량도 쌀양의 80~120% 정도 사용합니다..

다만 신맛이 나는 것은 알코올 발효에서 초산 발효로 넘어간다는 이야기 같은데요

혹시 발효중에 술덧을 너무 자주 저어주지는 않았나요? 또 덧술 시 치대는 것도 오래

하셨는데요..덧술전에도 알콜발효가 진행합니다.. 이 때도 너무 많이 치대주면 공기가 많이

들어간다면 알콜이 초산으로 변하기 때문에 신맛이 날수도 있겠네요.

초기 신맛을 잡기 위해서 누룩의 10%정도를 넣어서 밑술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저도 배우는 중이라 참고만 해주시면 좋을듯 합니다

케팔로스

2018.10.22 16:14:53
*.82.93.253

밑술을 당연히 멥쌀로 했구요...
밑술에서는 하루에 한번 정도 저어주었고
덧술 후 1주일은 그냥 젓지 않고 발효했어요...ㅠㅠ
정말 이유를 모르겠네요..
혹시 누룩의 양이 많아도 (온도를 잘관리해도) 시어질 수 있나요?
그리고
초기 신맛을 잡기 위해 누룩의 10%를 넣어서 밑술을 만들수 있다는 무슨 뜻인가요?
누룩을 전체 쌀양의 10%만 넣으라는 말씀이신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754 누룩의 발효력 확인 [1] 시골술쟁이 2018-10-29 523
753 고두밥 나눠 넣기의 시기 [1] 케팔로스 2018-10-26 511
752 덧술 후 과정... [1] 케팔로스 2018-10-22 572
» 이양주 질문입니다. 도와주세요.. [2] 케팔로스 2018-10-17 681
750 막걸리에 탄산이 없어요 [2] 오씨 2018-10-14 1315
749 불패주 주방문 수정가능할까요...ㅠ [2] 케팔로스 2018-10-12 417
748 밑술,덧술 둘다 찹쌀써도 되나요?? [2] 찰리와막걸리공장 2018-10-04 708
747 전통주 빚을 때 알코올 도수 공식 좀 알려주세요. [1] 연이김 2018-09-30 722
746 단양주와 이양주 보관에 대하여.... (병과 플라스틱통) [2] 서련 2018-09-29 862
745 밑술을 고두밥으로 했습니다. [1] 두더지 2018-09-28 577
744 단맛과 도수가 높은 술 [1] 케팔로스 2018-09-18 1277
743 단양주 신맛 [1] 시골술쟁이 2018-09-15 1211
742 술이 뻑뻑해요ㅠ.ㅠ [2] 술을 빚어보자 2018-07-20 446
741 발효에 관한 질문입니다! [2] 술을 빚어보자 2018-07-03 390
740 술이 너무 달아요! [3] cocomumu 2018-06-26 945
739 이양주 질문입니다. [1] 시골술쟁이 2018-06-26 515
738 이양주가 익는중 문제가 생겨 문의 드립니다! file [5] 이규민 2018-06-05 732
737 삼양주 술 거르는 시기? file [2] cocomumu 2018-05-30 975
736 급합니다. 우리아이좀 살려주세요. file [1] 치어스 2018-04-30 612
735 보쌈이 무엇인가요 [1] 무등산 2018-04-12 341
734 알코올 향이 튀는 이유와 해결법이 어떻게 되나요? [1] Heron 2018-03-01 413
733 증류주 보관법에 관해서 알고 싶습니다. [3] 키 작은 사랑 2018-03-01 587
732 담금주에 대하여 궁금한게있답니다.?? 아이다호 2018-02-06 1268
731 소규모주류제조 면허에 대해 궁금한게 있어 글 올립니다. [1] Heron 2017-12-17 811
730 누룩 대신 생막걸리를 써도 될까요? [1] anakii 2017-12-07 1238
729 반갑습니다 비퀸 2017-11-24 225
728 오디주를 빚어보고 싶어요 [1] 선02 2017-09-18 592
727 질문 드립니다. [1] 팬더팬 2017-09-07 346
726 담금주에 대해 여쭤봐도 될까요? [1] 봉슈 2017-08-05 598
725 친절한 답변 정말 감사드립니다! 몇가지 더 여쭤 봐도 될까요? [1] 봉슈 2017-08-05 306
724 안녕하세요. 벌꿀주 미드를 만들어 보려 합니다! 궁금한 것 들 여쭤봐도 될까요? [1] 봉슈 2017-08-03 1156
723 신도주 질문입니다 file [1] 시골술쟁이 2017-06-08 508
722 막걸리 병입후에 4-5일후에 생기는 현상 궁금합니다. file [1] 아이다호 2017-04-23 1313
721 부탄가스로 4kg 고두밥을 할수있을까요? [1] 마리아 2017-04-19 907
720 두견주 질문드립니다. [1] 소학(笑鶴) 2017-04-10 670
719 애주를 빚고싶습니다. [1] 소학(笑鶴) 2017-04-03 603
718 우리밀로 막걸리를 만들고 싶습니다 [2] 삶을사랑한다 2017-03-31 760
717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밑술 끓은지 36시간후에 덧술) [2] 瑞香 2017-03-26 980
716 밑술 끓은지 12시간만에 덧술도 가능한가요 file [1] 瑞香 2017-03-19 1224
715 복분자주 궁금한게 더있습니다. [2] 소학(笑鶴) 2017-03-06 50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