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서 포도 냄새가 나면

조회 수 5831 추천 수 0 2012.10.04 18:28:47

잘 끓는것 같더니 며칠 후 신 맛이 나더라구요.


다음 날이 지방 내려가는 날이라서 일주일 여 손을 못쓰고 서울에 돌아왔더니


표면은 윤기없이 푸석해보이지만 별다른 특징은 없었고 포도냄새가 나네요.


식초 된 건가요?


너무 시어버리면 소주로 증류도 못하는거죠? 


식초로 만들려면 그냥 계속 둬야하는 건가요? 아님 걸러서 둬야 하는건가요???


원래 진상주로 만들었고, 분량은 적어두신것 반으로 했었어요.





아! 글 올리고 바로 생각하니, 원래 범벅 만든 쌀가루가 백설기용으로 집에 쌀가루 빻아두었던 걸 사용했다는 사실이 떠올랐어요.


무심히 그냥 썼는데... 생각해보니 백세하는 것도 제대로 안했겠네요.


무엇보다도 궁금한게 방앗간에서 쌀가루 빻을때 소금 넣어주었을텐데, 소금이 끼치는 영향은 어떤가요??? 이건 식초된 것과 상관없이 그냥 궁금해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5 초보의 두번째 단양주 빚기. 이번엔 성공인 듯 합니다. anakii 2013-10-21 6745
214 첫 막걸리 빚기. 실패인지 성공인지.. 선배님들의 조언 부탁드려요. [1] anakii 2013-10-17 14433
213 막걸리를 깔끔하게 걸러내는 방법 [1] 빨아삐리뽀 2013-06-22 8454
212 진달래주를 담그려고 하는데요. file [1] 스투찌 2013-04-18 6358
211 두꺼운 산막효모 생긴 밑술도 서김으로 한방에 보내고.. file [1] 허허술 2012-10-19 7472
» 술에서 포도 냄새가 나면 jadoojadoo 2012-10-04 5831
209 주인님이 댓글 달아 주셔요^^ [1] 민속주 2012-07-11 5282
208 조언 부탁드립니다. [1] 空有 2012-05-16 4296
207 효모 사진 400배, 1000배 file id: 酒人 2012-01-13 12364
206 생의 첫 동동주가~~~ file [2] 밥한술 2011-10-14 6293
205 이건 뭘까요? file 눈사람 2011-09-15 5574
204 mouldy alcohol 2. file 눈사람 2011-09-14 9412
203 실패한 술 사진 1 file 눈사람 2011-09-14 7034
202 여름 술빚기의 성공 조건 id: 酒人 2011-07-10 5896
201 집에서 빚은 분곡으로 시나브로 2010-04-26 5338
200 저어주기(4/24 오후) 전후 사진입니다. file [2] id: 모락산(진차근) 2010-04-26 6170
199 석탄주 덧술했습니다. file [1] id: 모락산(진차근) 2010-04-15 6559
198 술독할메님! 감사합니다. 비바우 2010-02-22 3857
197 현미주가 끓는 동영상 file [2] 비바우 2010-02-10 5072
196 쌀죽으로 술빚기 file [4] 도사 2010-02-10 56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