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주 뉴스

[농촌여성신문] “밥해서 맛있는 쌀은 술로 빚어도 맛있어요”

조회 수 1174 추천 수 0 2021.06.11 20:16:08

□여성 CEO열전···경기 여주 술아원 강진희 대표                                                                                    이명애 기자  |  love8798a@naver.com




60498_36824_3351.jpg


▲ 술도 빚고 술도 즐긴다는 술아원의 강진희 대표


여주쌀로 빚은 과하주로 전통주의 대중화 꾀해 긴 원목 테이블에 감각적인 빨간 냉장고, 노출 콘크리트의 인테리어로 마치 카페 같은 양조장인 여주의 술아원은 올해 농식품부의 ‘찾아가는 양조장’에 선정된 곳이다. 양조장이 단순히 술을 만드는 장소가 아니라 찾아와서 즐기고 공부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었던 술아원 강진희 대표의 철학을 담았다.


“양조장은 공장이지만 좀 더 친근한 분위기를 만들고 싶었죠. 맛과 향이 외국 술에 전혀 뒤지지 않는 우리 전통주를 널리 알리고 싶은 마음도 있고요”

술을 빚으면서 술도 즐길 줄 안다는 강 대표는 양조장 이름도 ‘술과 나’란 뜻의 술아원이라 지었다.


다양한 분야에 관심이 많아 제과제빵 소믈리에 등을 두루 공부한 강진희 대표는 우연히 와인스쿨에서 우리 전통주를 맛보고, 그 매력에 빠져 가양주연구소에서 가양주를 공부했다.


“와인과 맥주는 기본 레시피가 있지만 전통주는 그때그때 발효가 달라 무척 어렵다고해서 오히려 도전의식이 발동했나 봐요.”보통 가양주는 가업을 잇는 양조장이 꽤 있지만 강 대표는 가업도 아니고 처음부터 엄청나게 큰 뜻을 둔 것도 아니라 부담 없이 하고 싶고, 빚고 싶은 술을 만들 수 있었다.

2014년 3월, 술아원은 첫 작품으로 약주인 과하주를 출시했다.


# 조상의 지혜가 담긴 과하주

“과하주는 일반적으로 여름을 잘 나기위해 마시는 술로 알려져 있지만, 사실 더운 여름에도 상하지 않게 만든 우리 조상의 지혜가 담긴 술이죠.”

냉장고가 없던 시절, 술이 상하지 않고 저장하기도 좋게 쌀로 만든 발효주에 소주를 첨가해 만든다.


‘달고 독한 술’, 옛날에 설탕이 없던 시절의 귀한 술은 단맛을 유지하는 술이었다. 과하주도 달고 독한 술의 기본을 유지하고 있다. 봄 여름 가을 겨울의 사계를 테마로 캐주얼한 술로 접근해 출시한 게 ‘술아’다.



60498_36825_3421.jpg


▲ 술아원의 제품들. 4종의 과하주와 프리미엄 과하주인 경성과하주, 복분자약주 복단지를 생산한다.


고문에는 과하주의 도수를 25도로 소개하지만, 강진희 대표는 좀 더 부드럽게 15도의 도수로 과하주를 빚는다. 대중성을 생각해 널리 보급하고 싶어서다.

집에서 조금씩 만들어 먹던 술인 가양주를 대량화하는 작업은 생각보다 힘들었다.

“2~3kg씩 만드는 가양주를 100kg~200kg을 손으로 빚을 때 정말 힘들었죠. 이젠 일정 공정은 기계를 이용해 만들고 있어요”




#아까워서 못 마시는 술

  


▲ 오크통에서 1년간 숙성해 출시하는 술도 생산한다.



술아원은 프리미엄금 과하주로 경성과하주도 술아에 이어 출시했다. 발효기법으로 만든 술 중에서 경성과하주는 가장 유명한 술로 알려져 있다. 대중적인 술아는 보통 3개월이며 발효돼 출시되나 경성과하주는 1년을 숙성 시켜 세상에 내놓는다.


“경성과하주는 저도 잘 못마셔요. 아까워서요”


경성과하주는 프리미엄 과하주답게 디자인에도 무궁화를 모티브로 레트로 이미지를 입혀 놓았다.


“‘내가 얼마나 오래할 수 있을까’ 불안했었는데 이제 7~8년 지나다보내 히트 상품도 생겨났어요.”지난해 복분자가 들어간 과일약주 ‘복단지’가 술아원의 히트상품으로 매출을 높여줬다.


“복분자도 딸기 블루베리처럼 예쁜 베리인데 너무 아저씨들만 즐기는 술 같아 억울할 것 같아 발효약주로 출시했는데 젊은 층의 온라인 구매가 많았죠.”

 

# 지역 농산물 이용해 지역과의 상생


술아원에선 여주산 찹쌀과 쌀을 이용해 술을 빚는다.


“품종별로 맛 차이가 많지는 않지만 좋은 쌀은 찔 때 냄새가 다르죠.”


밥을 지어 맛있는 쌀은 술로 빚어도 맛있다는 강진희 대표는 여주 지역주민과의 상생을 위해 다른 지역에 비해 가격은 높아도 여주산 농산물만을 사용하고 있다.


“음식은 먹어본 사람이 맛을 알 듯 술도 마찬가지예요. 발효식품 김치처럼 우리 전통주도 계속 맛보고 접해야 더 친근해 질 수 있는 것 같아요. 또 많이 알려야 하고요”


찾아가는 양조장에 선정된 만큼 홍보와 영업도 열심히 하며 전통주의 대중화와 저변 확장에 기여하겠다는 게 강진희 대표의 목표다.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출처 : http://www.r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6049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전통주갤러리, ‘대한민국 전통주 소믈리에’들의 성지로 급부상

뉴스듣기 뉴스듣는 중--> 가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기사저장 저장된기사목록 기사프린트 사진: 전통주갤러리 3인방, 좌측부터 김영우 국가대표 전통주소믈리에, 이성국 전통주소믈리에, 김민현 전통...

  • 누룩
  • 2021-07-29
  • 조회 수 451

[한경비즈니스] [막걸리 열전] ‘로컬’의 가치 담은 팔팔막걸리 file

기사입력 2021.07.25. 오전 6:33 김포 특등급 쌀이 만들어 낸 산뜻한 맛 특등급의 김포금쌀을 원료로 만드는 팔팔막걸리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아우르는 MZ세대의 특징은 ‘로컬’에 주목한다는 것이다. 획일적인 스펙보다 자신만의 고유한 정체성을 중...

  • 누룩
  • 2021-07-28
  • 조회 수 158

막걸리업계 '올드한 이미지 싹 바꾼다"

젊은층 겨냥 디자인·독특한 광고영상 등 선보여 배상면주가는 3D 캐릭터를 활용해 제작한 느린마을막걸리 광고 영상을 선보였다. [사진=배상면주가] 최근 막걸리 붐이 일고 있는 가운데 막걸리 업체들은 올드한 이미지에서 벗어나기 위한 시도를 펼치며 소비...

  • 누룩
  • 2021-07-26
  • 조회 수 179

[국제뉴스] '서민갑부 전통주' 구독서비스로 27세에 연매출 4억 file

김영규 기자 입력 2021.07.20 20:10 '서민갑부 전통주' 구독서비스로 27세에 연매출 4억(사진=채널A) '서민갑부 전통주' 갑부가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일 방송되는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전통주에 구독서비스를 접목...

  • 누룩
  • 2021-07-23
  • 조회 수 237

[세계일보] 대장·우량·테마·급등주(酒)가 눈길을 끄는 주식(酒食) 시장 [조인선의 K트렌드] file

입력 : 2021-07-09 09:00:00 수정 : 2021-07-07 11:20:15 전통주가 이끄는 주식(酒食) 시장은 자본주의의 핵심임 주식회사에 대한 투자·거래가 진행되는 주식(株式) 시장과 비슷하다. 시장을 이끄는 ‘대장’이 있으며, 급격한 성장은 불가능하...

  • 누룩
  • 2021-07-15
  • 조회 수 690

[중앙일보] 이래도 막걸리가 재활용 적? 곰표 막걸리의 '반전 포장법' file

입력 2021.06.28 11:30 수정 2021.06.28 17:49 한강주조가 만든 표문막걸리와 재활용이 잘되는 소재를 활용한 포장재. 한강주조 ‘MZ세대'(90년대생 밀레니얼 세대+2000년대생 Z세대) 사이에서 '힙'한 막걸리가 있다. 지난 4월 양조장 한강주조가 곰표와 협...

  • 누룩
  • 2021-07-05
  • 조회 수 653

조선의 그 많던 누룩은 다 어디로 갔나?

전통주에 있어 막걸리나 약주를 만드는 재료를 간략히 하면 쌀, 누룩, 물을 꼽을 수 있다. 모든 재료가 각각 중요한 역할이 있지만 발효에 있어서는 누룩의 역할이 크다. 일반적으로 누룩은 밀기울(밀 껍질)에 물을 넣고 일정한 형태(사각, 원형 등)로 모양을 ...

  • 누룩
  • 2021-06-29
  • 조회 수 200

춘천 술 페스타 앞두고 '붐업'…10월까지 전통주 알리기

10월 개최 전 사전 체험·시음·판매 '풍성'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가 전통주를 주제로 한 축제 '술 페스타'를 앞두고 사전 행사를 다채롭게 펼친다. 전통주[연합뉴스TV 제공] 술 페스타는 제조, 시음, 전시, 판매 등의 프로...

  • 누룩
  • 2021-06-17
  • 조회 수 252

[농촌여성신문] “밥해서 맛있는 쌀은 술로 빚어도 맛있어요” file

□여성 CEO열전···경기 여주 술아원 강진희 대표 이명애 기자 | love8798a@naver.com ▲ 술도 빚고 술도 즐긴다는 술아원의 강진희 대표 여주쌀로 빚은 과하주로 전통주의 대중화 꾀해 긴 원목 테이블에 감각적인 빨간 냉장고, 노출 콘...

  • 누룩
  • 2021-06-11
  • 조회 수 1174

[CEO Interview] 화요, K-주류 확산에 앞장서다

문세희 화요 대표 대한민국 전통주 시장은 화요 탄생 이전과 이후로 나눌 수 있다. 화요가 증류식 소주 부활의 신호탄이 됐기 때문이다. 국내를 넘어 세계로 뻗어 나가는 화요의 문세희 대표를 만났다. 한국 주류 업계의 베테랑 중 한 명이다. 증류주와 처음...

  • 누룩
  • 2021-06-10
  • 조회 수 199

GS25에 술 자판기…유통이 '酒도권' 쥔다

편의점 GS25가 성인 인증 시스템을 갖춘 무인 주류 자판기를 도입한다. 서울지역 직영점 중 야간 무인점포에 우선 배치한 뒤 내년께 전국 매장에 도입할 예정이다. ‘점유율 1%를 올리려면 마케팅 비용만 100억원이 든다’고 할 정도로 영업력이 중시되던 ‘술판(...

  • 누룩
  • 2021-06-09
  • 조회 수 196

[더술] OH~소리나는 5월 신상 전통주 file

달콤한 공휴일들이 가득했던 5월도 막바지에 접어 들었습니다. 행복한 가정의 달 5월을 다들 어떻게 보내셨나요? 우리술 양조장에서는 톡톡 튀는 개성으로 오~ 소리가 절로 나오는 신상 우리술들이 등장했습니다! 5월을 핫하게 달군 신상...

  • 누룩
  • 2021-06-08
  • 조회 수 236

코로나 시대 편의점 양주, 2배 이상 팔렸다

고객이 GS리테일 주류 스마트오더 플랫폼 ‘와인25플러스’를 통해 GS25 편의점에서 상품을 구입하고 있다. [GS리테일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 1년간 편의점 이용객의 소비 패턴이 눈에 띄게 달라진 것으로 나타났다. 술시...

  • 누룩
  • 2021-06-07
  • 조회 수 173

전통주 갤러리, ‘5년 이하 신생 양조장 대표들과의 만남’ 행사 진행

전통주갤러리에서 진행한 양조인과의 만남 행사 자료.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센터)가 설립한 전통주 홍보공간인 전통주갤러리는 지난 4월 개최한 ‘젊은 양조인과의 만남’에 이어 6월 5일 오전 11시부터 한 시간 동안 ‘창업 5...

  • 누룩
  • 2021-06-04
  • 조회 수 242

[아시아경제] 강진 ‘병영 소주’ 남도 전통주 품평회 최우수상 수상 file

최종수정 2021.06.02 10:40 기사입력 2021.06.02 10:40 병영양조장 김견식 식품명인의 원칙과 소신으로 전통 방식 그대로 생산 병영양조장 김견식 대표 (사진=강진군 제공) 병영양조장이 위치한 강진군 병영면...

  • 누룩
  • 2021-06-03
  • 조회 수 20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