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술을 사먹지 왜 만들어 먹어요??

조회 수 2700 추천 수 74 2006.01.12 19:54:57
집에서 술을 빚는 사람들에게 이러한 질문은 "힘들게 왜 산에 올라가요?"라는 질문과 별반 다를 게 없습니다. 산을 오르는 것은 힘들지만 다 올랐을 때의 성취감이나 자신감 그리고 그 어떤 느낌이 있는 것 처럼 술을 빚는 다는 것도 이와 다를게 없는 것입니다.

그럼 좀 더 깊이 들어가 볼까요?^^

여러분이 시중에서 사 먹는 술은 "그냥 술"입니다. 여러분도 편하게 먹기 위해 그런 술을 사는 것이고, 여러분이 먹는 그 술 또한 "팔기위해 만든 술"이 되는 것이죠. 그럼,  술 만드는 업체가 팔기위한 술을 만들기 위해서 어떤 방법을 사용할 까요??

집에서 빚는 것처럼 좋은 재료 정성 시간 이 투자 될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팔기위해 만든 술 대부분은 술의 양을 늘리기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입니다. 집에서 만드는 것 처럼 좋은 술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 아니죠. (물론 술 만드는 업체도 좋은 술을 빚기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하지만 가정에서 빚는 것만큼 따라올 수는 없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술을 만들다보니 술에 여러가지 인공감미료를 사용하게 됩니다. 술의 색을 위해서 또는 술의 향을 위해서 또는 술의 맛을 내기 위해서...

그럼 이렇게 넣은 인공감미료는 어디로 갈까요?  물론 다 몸 속으로 들어가겠죠.
다음날 머리가 아프겠죠....^^ 몸이 이러한 물질을 소화하기 위해서 얼마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겠어요. 한번 생각해 보세요..

그러나 집에서 빚어 마시는 술에는 이러한 인공 감미료를 넣으라고 해도 넣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그렇게 하지 않아도 술의 맛과 향이 좋기 때문이죠. 물론 몸에 큰 부담이 되지도 않습니다. 좋은 술을 마시면 다음날 아침에 일어나도 몸이 개운하죠? 몸에서 부담을 느끼지 않기 때문입니다.

어떤 술이라도 사람이 먹고 나서 부담을 준다면 그 술은 진정한 "팔기위한 술"입니다. ^^ 그 술을 마시는 사람은 돈 잃고 몸은 몸대로 스트레스 받고..ㅎㅎ

이런 글을 쓰는 저도 가끔 머리아픈 술을 먹습니다.^^ 그러나 좋은 술이 집에 있으면 이런 일은 별로 없죠. 왜냐하면 그 술이 생각나니까요. 한달간 정성스럽게 빚어 놓은 술. 생각만해도 정말 "아까워서 먹기 힘듭니다."

이런 재미를 여러분과 함께 나눴으면 좋겠습니다.

남해덕

2006.03.09 16:32:42
211.253

지당하신 말씀입니다.

酒人

2006.03.12 11:22:37
58.77.1

아니~ 언제 답글을 쓰셨대요..ㅋㅋ

남해덕님~ 자주 놀러 오시고, 이렇게 글을 남겨주시니 정말 기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문양조장 와디즈 펀딩 안내] file 누룩 2021-12-04 3010
공지 [2021 궁중술빚기대회 심사결과 발표] file 누룩 2021-11-24 1800
공지 2021 궁중술빚기 대회 '연엽주(蓮葉酒)' file 누룩 2021-10-18 6737
공지 [최고지도자 12기 과정 안내] file 누룩 2021-06-29 4747
공지 한국가양주연구소 10년 즈음에 file 酒人 2019-08-30 5450
공지 한국가양주연구소 전문인력양성기관 지정 file 누룩 2018-07-23 10622
12 2010 대한민국 가양주 주인 선발대회 봉사자 모집 [1] 관리자 2010-11-08 2204
11 <b>한국의 전통 가양주를 부활시켜라.</b> [4] 酒人 2006-01-27 3541
10 <b>“2007 가양주법-우리술빚기” 공개강좌</b> [1] 酒人 2007-10-29 2378
9 <b>상근백피주(桑根白皮酒) 1병 경매 시작</b> [1] 酒人 2007-08-31 2618
8 <b>6월 23일 토요일 술독 정기모임</b> [2] 酒人 2007-05-03 2350
7 <b>술독 누룩전문교실 - 참가신청하기</b> 酒人 2007-03-15 2633
6 fdxfircvsc 우뢰메 2007-04-09 2018
5 <b>2007년 1월 술독 신년모임</b> 酒人 2006-12-14 2654
4 술독정기모임 [2] 酒人 2006-11-01 2570
3 <b>전통주와 칵테일 </b> 酒人 2006-10-20 2540
2 <b>정회원 신청을 하세요.</b> [4] 酒人 2006-03-12 2580
» 술을 사먹지 왜 만들어 먹어요?? [2] 酒人 2006-01-12 270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