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적으로 이렇게 만든 술도 탁주일까요?

조회 수 238 추천 수 0 2018.11.30 17:36:10

주세법에 관심이 생겨서


술의 종류부터,

처음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려고 하는데


막걸리를 빚을 때,


고두밥과 누룩을 섞은 것에

전에 빚은 막걸리를 조금 넣으면

더 단 술이 나온다는 글을 본 적이 있거든요



근데 법적으로,

막걸리를 넣어서 발효한 술도

법적으로 탁주일까요?


궁금합니다. 


두루봐

2018.11.30 22:56:01
*.62.179.90

네. 탁주 입니다. 주세법을 저도 다시 살펴 보니
주세법상 탁주는 ‘곡류 기타 전분이 함유된 물료 또는 전분당(澱粉糖)과 국(麴) 및 물을 원료로 하여 발효시킨 술덧을 여과하지 아니하고 혼탁하게 제성한 것. 또는 그 발효, 제성과정에 대통령령이 정하는 물료를 첨가한 것‘이라 정의 되어 있기에 주세법상의 정의를 만족 합니다. 사용 가능한 원료 및 첨가 가능한 물료는 주세법 시행령 별표에 나와 있습니다. 그외에 물료를 넣으면 탁주가 될수 없기에 예를 들면 요즘 유행하는 밤막걸리는 기타주류로 분류되어 자세히 보면 제품 포장에 '막걸리, 탁주'란 단어를 쓸수 없고 30%의 주세를 내고 있는 제품 입니다.
배상면선생님 책에 보면 예전에는 빚은 막걸리를 주모로 쓰기도 했다는데 저도 시험 해보지는 못했고 상업적으로 적용하시는 분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제생각에는
- 밑술의 효모의 활성화에 도움이 될수도 있고
- 이미 퇴화된 효모의 첨가는 무의미 할수도 있고
- 주모에 잡균이 있으면 오히려 밑술이 오염될 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실험을 해보시면 재미 있을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론상 당의 무게당 나오는 알코올의 양은 일정 하기 때문에(이론상 1kg당 약 0.65리터) 술을 제대로 만들었는데 달다 하면 알코올로 전환된 당의 비율이 낮아 졌다는 말이고 재료를 많이 썼기 때문에 가능 한 것이지 모주를 넣어서 더 달아지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주세법에 관심이 생기셨다면 주류면허지원센터 자료실 자료 참고 하시고 주세법시행령 위주(별표 포함해서)로 보시면 도움이 될실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84 <b>술의 신맛 고치는 법</b> [1] id: 酒人 2007-09-27 16105
783 감식초 만드는 방법 [4] id: 酒人 2008-10-13 14120
782 막걸리 숙성에 관한 질문 [3] alpha 2012-01-20 11988
781 <b>누룩만들기 제 1장 - 누룩의 기본</b> [2] id: 酒人 2007-10-21 11880
780 <b>최고의 건강 식초 - 복분자 식초 만들기 </b> [1] id: 酒人 2008-07-12 11621
779 누룩 만드는 법 file [1] 강마에 2009-04-13 10976
778 막걸리 만들기 제 1장 : 막걸리란? id: 酒人 2007-12-26 10821
777 일반 가정에의 항아리 소독법은??(증기법) id: 酒人 2006-01-21 10757
776 주정계 사용법입니다. [2] id: 酒人 2007-03-07 10309
775 막걸리 맛있게 만드는 방법 id: 酒人 2009-01-07 10304
774 술 빚기 도구 및 재료 구입처 id: 누룩 2009-01-02 9769
773 술독에서 술 빚기에 사용하는 단위 [3] id: 누룩 2009-01-02 8746
772 주정분표(알코올 도수환산표) 보는 방법 file id: 酒人 2006-09-27 7939
771 부피 단위 (되/말)에 대한 문의 [3] 해난 2012-01-05 6685
770 막걸리 담는데 온도가 낮아도 되나요? [3] 더블엑스 2008-04-04 6639
769 <b> 홉, 되, 말에 대하여...</b> file id: 酒人 2007-02-09 6604
768 [re] 고구마술 담그는법 [2] id: 酒人 2008-10-21 6565
767 엿기름사용에 관하여 [3] 우리술이좋아 2010-03-16 6405
766 <b>누룩만들기 제 7장 -'효모'이야기</b> [11] [1] id: 酒人 2007-11-12 6386
765 누룩법제 [3] 상갑 2009-01-06 6147
764 초보자의 도수 측정..ㅠ [3] [1] 달갸리 2009-12-02 6093
763 이양주(멥쌀밑술-찹쌀덧술)처음으로 빚었는데, 쓴맛이 조금 나네요. [2] 김달공 2012-02-28 6019
762 오염균 사진 file [2] 강마에 2009-05-04 5934
761 초일주 술 거르기 질문드립니다. file [1] 잉맨 2011-05-15 5707
760 막걸리 만들때 물양 질문드립니다. [1] 모르는 2010-04-19 5701
759 밑술의양은얼마나 [2] 지허 2011-07-12 5590
758 <b>누룩만들기 제 5장 &#8211; ‘누룩 집’ 만들기</b> [5] id: 酒人 2007-11-05 5552
757 전통누룩과 개량 누룩의 차이 [1] 샛별 2009-11-10 5363
756 삼양주이상 중양주 빚는 방법은? [3] 무설탕 2011-10-25 5314
755 호박막걸리-호박잼 만들기 id: 酒人 2008-09-18 5304
754 덧술시 고두밥과 압력솥밥의 차이 [2] 우리술이좋아 2012-03-20 5262
753 연습용으로 밑술 제작중인데 잘 되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file [2] 한소리 2011-08-01 5225
752 흑미주 빚는법... [1] 0심이 2011-04-14 5212
751 석탄주 만들기 [2] 전통주 love 2009-03-26 5210
750 술의 숙성에 대하여 [1] 우리술이좋아 2011-05-24 5178
749 감주빗기 [2] 우리술이좋아 2011-11-28 5102
748 증류주를내리고싶은데어떻게해야하는지... [2] 지허 2011-07-03 5021
747 지식쌓기 - 호산춘(壺山春)에 대하여... id: 酒人 2007-02-07 5021
746 이화주를 빚어 보고 싶습니다. [2] 누룩마죽 2011-10-19 4954
745 애주-물과쌀비율이.... [1] 선주도가 2011-05-04 49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