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술이 나올까요??

조회 수 2853 추천 수 43 2008.05.07 23:29:47

맵쌀을 이용한 이양주를 만들고 있습니다.

밑술을 1.5일 정도 차이로 2개를 만들었지만 덧술을 같은날에 해서 덧술 시기가 틀립니다. (제가 덧술시기를 잘 몰라 한번에 같이 해버렸습니다.)
밑술은 25도 정도의 온도를 유지하여 만들었으며 덧술하고 난뒤는 21도 정도되는 곳에서 보관중입니다.

먼저 만든 밑술은 밑술이 완전 끓은 상태에서 누룩을 포함하지 않고 덧술을 했습니다.(누룩 이라고는 밑술을 만들때 썼던 누룩이 다입니다..ㅜㅜ)
뒤에 만든 밑술은 밑술이 끓고 있는 상태에서 덧술을 했는데 이때 누룩을 전체 들어가는 맵쌀의양의 15~20% 정도를 섞어서 덧술했습니다.

오늘이 덧술한지 2일이째 인데 뻑뻑해 보이는 술을 소독한 주걱으로 한번씩 저어줬습니다.
(이렇게 저어서 산소를 만나게 해주면 효모증식에 도움이 된다고 해서요..)
1. 덧술하고 나서도 효모증식을 돕게 저어주는게 좋은가요?? 아니면 그냥 가만히 두는게 나은가요? (일딴 저는 2개 술 다 한번씩 저어줬습니다.)

2. 어떤게 덧술 시기를 정확하게 한건지 좀 가르쳐 주십시오? 밑술이 끓을때 하나요 아니면 밑술이 끓고 나서 하나요?

3. 그리고 앞에 만든술과 뒤에 만든술이 누룩차이가 좀 나는데 혹시 누룩이 적은게 효소가 적어서 당화가 늦어지면 산폐 될려나요?

4. 덧술하고 난뒤에 온도가 좀더 낮은 21도 정도되는 곳에 보관중인데 이렇게 하면 누룩이 적은게 문제를 일으킬수 있나요?

이 두술이 과연 어떤 술이 나올지 궁금하네요..ㅡㅡㆀ

id: 酒人

2008.05.08 08:56:26
*.212.132.34

잘 지내시죠.?^^

1. 덧술하고 난 후에는 최소 5일간은 가만히 두시는게 좋습니다. 2일째는 효모가 알코올을 생산하고 있을 텐데 여기서 공기가 투입되면 알코올 생성을 멈추기 때문입니다.

또한, 생성된 알코올의 도수가 낮아 공기와의 접촉으로 초산발효가 진행되어 술에 신맛이 강해 지게 됩니다. 따라서 알코올이 안정된 발효를 도울 수 있는 13%이상이 되기를 기다렸다가(약 7일 정도) 혼합해주는 것이 좋은 것입니다 .

7일 후에 혼합을 안해도 상관 없지만 술덧 위에 있는 쌀의 발효를 돕기 위해서 7일 후에 혼합해 주는 것도 좋습니다. 이때는 혼합을 해도 큰 무리가 없습니다.

2. 덧술 시기는 밑술이 끓어 올랐다가 좀 잠잠해 진 시기로 소리를 들어 기포의 양이 적어지거나, 술 표면이 물처럼 되어 누룩 등이 떠 올랐을 때 덧술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주 하는 말이지만 48시간 후에 그냥 덧술 하시면 괜찮습니다.

3. 누룩이 적게 들어갔다 하더라도 밑술을 했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술독에서 빚는 대부분의 술들은 쌀 대비 누룩의 비율이 8%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4. 덧술 후에 온도 변화를 주기 위해 이리 저리 옮기는 것 보다는 처음 빚은 장소에 가만히 두는 것이 좋습니다. 미생물도 생명체인데 환경을 자주 바꿔 주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꼭 낮은 온도로 옮기겠다면 덧술 후 5-7일 정도 후에 옮기는 것이 좋습니다.

5. 누룩이 많고 적음 보다는 밑술을 얼마나 잘 만들었냐가 성패의 갈림길이라 생각됩니다. 즉, 미생물을 얼마나 많이 증식시켰냐가 중요한 것입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더블엑스

2008.05.08 12:32:53
*.248.234.27

언제나 자세한 답변 감사합니다..

그냥 두는게 좋겠네요..ㅋㅋ 괜히 조바심에 건드렸네요.ㅜㅜ

이번 술이 어떤맛이 날지~~ ^^*
좋은 술 나오기만 기대기대~~합니다

봇뜰

2008.05.13 18:05:06
*.159.253.41

주인님! 좋은말씀 늘 큰 도움이 되네요...
더블님! 저도 술을 빚어 봤지만 조바심은 절데 가지지 마세요...편안하게 인내심~~~^^
좋은술 많이 빚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2 고구마술 담그기 1(재료준비) file [1] 도사 2008-10-22 3871
251 [re] 고구마술 담그는법 [2] id: 酒人 2008-10-21 7230
250 단호박술 [1] 돌돌이 2008-10-20 2917
249 소주내리기에서.. [2] 2008-10-19 2949
248 고구마술 담그는법 부탁드립니다. [1] 도사 2008-10-18 3500
247 멋진 답변~~~ 떳다 2008-10-16 2199
246 [re] 답변입니다. ~^^ id: 酒人 2008-10-15 2807
245 물과 시간에 대한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떳다 2008-10-14 2382
244 감식초 만드는 방법 [4] id: 酒人 2008-10-13 14993
243 마늘술을 담글수 있을까? [3] 내사랑 2008-10-12 3785
242 [re] 답변입니다. [2] id: 酒人 2008-10-10 2461
241 불패주와 미생물에 대한 문의 내사랑 2008-10-10 2664
240 <b>불패주, 왜 불패주인가.</b> id: 酒人 2008-10-04 3184
239 <b>[답변]2009년 교육 일정</b> id: 酒人 2008-10-01 2190
238 혹시.. 전통주 배우는 프로그램은 없는지요...? 이선아 2008-10-01 2062
237 누룩이.. [1] 2008-09-30 2405
236 복분자주나 딸기주 담그는 법. 석탄주 2008-09-22 3731
235 <b>울릉도 호박막걸리 제조법 </b> [1] id: 酒人 2008-09-18 3992
234 호박막걸리-호박잼 만들기 id: 酒人 2008-09-18 5748
233 누룩보관하기 좋은 방법 알고 싶어요 [3] 신의 2008-08-19 5419
232 보리누룩은 발효가 더딘가요? [7] 신의 2008-08-18 4853
231 전통주 만들기에서.. 2008-08-16 2815
230 덧술시기... [1] 2008-08-09 2808
229 삼지구엽주 ? id: 녹야 2008-08-08 3600
228 덧술을 하면서 물추가... [2] 애주가 2008-08-08 2574
227 올 추석에는 [1] 애주가 2008-07-30 2047
226 [re]화주(火酒)에 대하여... id: 酒人 2008-07-28 4348
225 한국에도 화주(火酒)가 있나요? 박보경 2008-07-28 2880
224 <b>"지황주" 네 가지 제조법</b> [2] id: 酒人 2008-07-27 2625
223 지황주 아시는분? 금은화 2008-07-25 2198
222 복분자식초 만들기 질문 입니다, [1] id: 녹야 2008-07-15 3968
221 <b>최고의 건강 식초 - 복분자 식초 만들기 </b> [1] id: 酒人 2008-07-12 12247
220 [re] 답변입니다. ^^ secret id: 酒人 2008-07-02 578
219 와우. 점점 알수없는 술의 세계.ㅋ secret 아카스아 2008-07-02 554
218 이 더위에도 맛있는술이 담궈 질런지요 [3] 애주가 2008-06-30 2548
217 5월25일 빚은 쑥술 입니다...^^ file [1] 봇뜰 2008-06-28 2852
216 호산춘 2차덧술 시기? 돌돌이 2008-06-13 2818
215 쑥술을 빚었습니다...^^ file [3] 봇뜰 2008-05-25 2869
214 [re] 어떤술이 나올까요?? file [3] 더블엑스 2008-05-23 2801
» 어떤술이 나올까요?? [3] 더블엑스 2008-05-07 285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