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3

조회 수 2552 추천 수 40 2006.12.05 00:57:15




안녕하세요

초일주 술덧을 만든지 72시간 정도 후에

고두밥을 쪄서 덧술을 빚었습니다.

찹쌀이라 그런지 찜통에 찌면서 찬물을 좀 넉넉히 부어서

약간 물기가 많은 고두밥이 되었습니다.

덧술에 사용한 찹쌀의 양은 멥쌀(밑술) : 누룩(밑술) : 찹쌀(덧술) = 1 : 1 : 5
정도인데 고두밥을 쪄 보니 양이 꽤 많이 되더군요

처음에 물조절을 잘못하여 금일 덧술할 때,

탕수를 식힌 것을 800ml 정도 더 부었습니다.

고두밥과 밑술을 잘 혼합해서 다시 술독에 넣은 모습을

사진으로 찍었습니다.

밑술의 향이 신 냄새는 없었으나 향기로운 냄새도 아닌 듯하고

그냥 발효되는 듯한 향이 나서 덧술을 했지만 다소 우려가 됩니다.

2주전에 만든 석탄주는 향이 그런데로 괜찮으면서 잘 익어가고 있는데

며칠 지켜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며칠 후 다시 사진찍어서 올리겠습니다.

잘 되야 될텐데..




酒人

2006.12.05 12:31:45
*.188.97.6

저도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보통 술 표면에 누룩가루를 뿌려 놓곤 하는데요. 가능하면 이 방법은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오히려 누룩에 있는 산막효모에 의해 술 표면 빠르게 산막효모로 뒤덮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술덧을 충분히 혼합해 주었다면 꼭 술덧 표면에 누룩을 넣지 않아도 될 것 같구요.

술의 맛과 향은 시간이 갈수록 좋아집니다. 처음에는 자극적인 향이 많이 나지만 시간이 지나면
술 본래의 향기가 나기 시작합니다. 그때 술을 걸러 마시면 좋습니다.

원삼규님의 술이 잘 돼서 맛 좋은 초일주가 나오길 기대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57 호산춘 실패중인가? 성공하고 있는 건가? file [1] 김희종 2007-01-26 2670
56 <b>현재 빚고 있는 흑미주 </b> file [2] 酒人 2007-01-24 2699
55 술독을 엎으면서... [2] 배병임 2007-01-20 2263
54 <b>현재 띄우고 있는 백곡</b> file 酒人 2007-01-15 2429
53 요구르트 제조기로 누룩 만들기 file [1] 원삼규 2007-01-06 4163
52 초일주에 대한 궁금증^^ [2] 김창준 2007-01-06 2004
51 <b>삼양주에 대해서 알아보자. </b> 酒人 2007-01-03 3111
50 초보의 궁금증^^ [4] [1] 김창준 2006-12-28 2358
49 <b>술의 양 늘리는 방법</b> 酒人 2006-12-27 3516
48 <b>이기려면, 기다려라..</b> [2] 酒人 2006-12-22 2183
47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5 file [1] 원삼규 2006-12-20 2670
46 <b>대표적인 오염 현상 3가지</b> 酒人 2006-12-13 3169
45 <b>덧술하는 시기에 대하여..</b> 酒人 2006-12-13 2959
44 <b>산막효모(골마지)와 그 처방법</b> 酒人 2006-12-13 6866
43 언제 덧술 하는가에 대한 요약정리된것도 부탁합니다 [1] 박창수 2006-12-12 2151
42 <b>2006년 덧술 제조 방법</b> 酒人 2006-12-12 2668
41 <b>* 달면서 알코올 도수는 높은 술</b> 酒人 2006-12-12 3359
40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4 file [1] 원삼규 2006-12-07 2362
»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3 file [1] 원삼규 2006-12-05 2552
38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2 file [2] 원삼규 2006-12-03 22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