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치풍주에서 중요한 것은...</b>

조회 수 2360 추천 수 66 2007.05.02 02:50:18
치풍주에서 중요한 것은 꿀물을 만들어 막 쪄서 나온 고두밥과 혼합하는 것이다.


막 쪄서 나온 고두밥


고두밥을 식히지 않고 꿀 물과 혼합한다.


혼합하면 밥이 꿀 물을 흡수하게 된다. 다 흡수되면 차게 식힌다.


이 방법은 술의 양을 대량으로 늘리는 제조법을 치풍주에 적용시킨 것이다. 물 10리터에 꿀 1.8리터 정도면 단 맛을 가진 꿀 물이 완성된다. 이렇게 만든 꿀 물을 고두밥과 혼합해 식혀주는 것이다.

여기에 잘 만들어진 주모를 투입하여 발효를 시켜 완성시키면 달콤한 치풍주를 제조할 수 있다.

그러나 치풍주는 여기서 끝나는 것이 아니다. 술이 다 되면 용수를 박아 아주 맑게 만든 후에 5리터 정도 용기에 술을 퍼 담고 여기에 소량의 꿀을 넣어 술의 맛을 맞추는 블랜딩 과정을 거치게 된다. 술의 단맛은 여기에서 더욱 좋아지게 된다.







酒客

2007.05.03 21:27:49
*.47.32.10

치풍주-
그 맛이 정말 궁금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6 먼저, 한 가지 술을 잘 빚어야 합니다. 酒人 2006-05-13 2458
75 호산춘 따라하기 file [1] 원삼규 2007-02-06 2455
74 누룩 교실 동영상 입니다. ^^ [5] 루치 2007-04-03 2453
73 술을 빚을 때 사용하는 물 酒人 2006-10-12 2440
72 <b>"삼백주" 그 맛에 반하다.</b> file [3] 酒人 2006-11-14 2436
71 <b>시간이없어 술빚기를 못하는 분들에게..</b> 酒人 2006-05-19 2427
70 기도하는 마음으로 술을 빚다. [3] 내사랑 2008-12-13 2406
69 100%실패와 100%성공의 조건 酒人 2006-07-07 2404
68 술이 잘 익어가고 있습니다.. file [2] 도사 2008-12-19 2402
67 유리보다 맑아진 진상주 file [1] 酒人 2006-09-27 2388
66 <b>현재 띄우고 있는 백곡</b> file 酒人 2007-01-15 2386
65 추석에 마실 술 빚기..1 file 2008-08-14 2382
64 <b>쑥술을 빚으면서 ...(후기)</b> 酒人 2006-04-19 2380
63 <b>술이 올라오고 있는 호산춘</b> file [1] 酒人 2007-02-10 2375
» <b>치풍주에서 중요한 것은...</b> [1] 酒人 2007-05-02 2360
61 <b>호산춘에 용수를 박았습니다.</b> file 酒人 2007-02-22 2348
60 봇뜰에서 빚은 복분자주 file 봇뜰 2008-12-23 2344
59 치풍주의 성공. 그러나 술 맛은 어떨지... file 酒人 2007-03-23 2334
58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4 file [1] 원삼규 2006-12-07 2330
57 초보의 궁금증^^ [4] [1] 김창준 2006-12-28 232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