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산춘 따라하기

조회 수 2426 추천 수 43 2007.02.06 23:18:17




호산춘 2차 덧술 한지 8일 지났습니다.

2차 덧술은 1월 28일 저녁 8시쯤 고두밥을 해 넣었는데

현재 발효는 17~18도로 저온에서 숙성중에 있습니다.

그냥 술이 다 될때 까지 내버려 두려고 합니다.

酒人

2007.02.07 04:45:07
*.188.85.106

^^ 사진 잘 찍으셨네요.~ 디지털카메라로 찍으면 초점이 잘 맞지 않아서 몇 번씩 다시 찍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술덧의 상태로 보니 술이 완성되는데 시간이 좀 오래 걸릴 것 같네요. 말씀하신 것 처럼 술이 위에 맑게 고일 때까지 기다려 보세요. 그 전에 술을 거르게 되면 산미가 강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위에 떠 있는 밥들이 덜 삭아 당화, 발효가 더디게 일어나기 때문에 완전히 삭기 전에 술을 거르면 호화된 전분이 당이 되지 못하고 남아있게 됩니다.

그런 상태에서 병입을 하면 병 속에서 계속 발효가 일어나 폭발하기도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6 7.손쉽게 만드는 현미식초 "종초투입 시점"에 대한 문의 태평백수 2016-08-01 2426
» 호산춘 따라하기 file [1] 원삼규 2007-02-06 2426
74 <b>"삼백주" 그 맛에 반하다.</b> file [3] 酒人 2006-11-14 2424
73 술을 빚을 때 사용하는 물 酒人 2006-10-12 2413
72 <b>시간이없어 술빚기를 못하는 분들에게..</b> 酒人 2006-05-19 2398
71 애주(艾酒) 빚기 file 줄리 2016-05-16 2390
70 100%실패와 100%성공의 조건 酒人 2006-07-07 2385
69 기도하는 마음으로 술을 빚다. [3] 내사랑 2008-12-13 2381
68 술이 잘 익어가고 있습니다.. file [2] 도사 2008-12-19 2377
67 유리보다 맑아진 진상주 file [1] 酒人 2006-09-27 2372
66 <b>현재 띄우고 있는 백곡</b> file 酒人 2007-01-15 2366
65 추석에 마실 술 빚기..1 file 2008-08-14 2363
64 <b>쑥술을 빚으면서 ...(후기)</b> 酒人 2006-04-19 2363
63 <b>치풍주에서 중요한 것은...</b> [1] 酒人 2007-05-02 2334
62 <b>호산춘에 용수를 박았습니다.</b> file 酒人 2007-02-22 2333
61 <b>술이 올라오고 있는 호산춘</b> file [1] 酒人 2007-02-10 2330
60 봇뜰에서 빚은 복분자주 file 봇뜰 2008-12-23 2325
59 치풍주의 성공. 그러나 술 맛은 어떨지... file 酒人 2007-03-23 2307
58 초보의 궁금증^^ [4] [1] 김창준 2006-12-28 2306
57 초보 회원 초일주 따라하기 4 file [1] 원삼규 2006-12-07 230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