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속실패의 이유가 있겠죠?

조회 수 5491 추천 수 0 2017.03.02 12:36:16

23기 수강 후 계속 술을 담고 있는데 술만드는 것이 넘넘 잼나서 요즘은 술통을 3개를 이용해서  연속으로 담고 있습니다.

1개는 스텐레스 통 20ℓ, 도 1개는 플라스틱통 20ℓ, 또 하나는 스텐레스통 30ℓ

정신없이 담그다 보니 집안은 온통 술냄새가 장악해서 술도가를 연상케 합니다.


첫번 째 실험적인 술 : 술의 도수를 낮춰보려고 쌀과 물의 비율을 6:9로 했습니다.

밑      술 :  멥쌀범벅 1.5㎏, 물 4.5ℓ 씨앗술

1차덧술 : 멥쌀범벅 1.5㎏, 물 4.5ℓ 

2차덧술 : 찹쌀고두밥 3㎏

2월 16일에 마지막 덧술을 하고 2월 28일에 보니 발효가 거의 끝나고 맑은 술이 위로 올라 있길래 맛을 보니 알콜맛은 나는데 뒷맛이 씁니다.

원래 배울  때는 쌀과 물의 비율을 동량으로 하고 술이 다 된 후에 끓여서 식힌 물을 타서 도수를 조절하라고 했는데  그렇게 안했더니 쓴맛이 나는 것 같네요 . 이 술을 숙성시키면 괜찮아 지려나요? 아님 실패한 것인가요.


두번 째 실험적인 술    :    멥쌀 이양주(16ℓ)

밑      술 : 멥쌀 2㎏, 물 5ℓ  복분자즙3ℓ   씨앗술

덧      술 : 멥쌀고두밥 6㎏

30일 숙성 후 맑은 술이 뜨고 알콜돗수도 먹기좋아서 청주 뜨고 가라앉은 지게미를 거를려고하는데 허걱~~~~

분해되지않은 싸래기가 엄청 나옵니다(2.5리터 정도) . 또한 싸래기 뺀 술도 걸쭉해서 마시기 보다는 떠먹는 것이 편합니다.

고두밥은 배운 대로 7시간 이상 침미 후 김이 나면서부터 50분, 가수 후 20분 더 찌고 하룻저녁 식혀 사용했습니다.

고두밥이 덜쪄진건가요?

위의 청주는  제술맛이 나는데 다 거른 술의 알콜돗수는 낮은 것 같아요.

뭣이 문제일까요?



酒人

2017.03.22 00:45:41
*.234.113.218

답변이 늦었네요.^^

1번은 쌀양대비 물양이 너무 많아서
2번은 멥쌀술이기 때문입니다. 멥쌀술은 빚는 방법을 공부했죠.
지금과 같이 빚으면 멥쌀이 삭지 않아 매우 걸쭉한 술이 됩니다.
덧술을 찹쌀로 바꾸거나 멥쌀로 계속 진행할 경우에는 덧술의 멥쌀을 더 호화시키는 방향으로 술을 제조해야 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40 막걸리 발효중 이물질이 떠요 file 세종대왕 2024-02-01 79
239 매번 과실주만 담구다가 처음으로 곡주에 도전했는데요 [1] 루럴기 2023-03-21 1044
238 십양주 [1] 푸하하~! 2023-05-09 1139
237 석탄주 하얀 점들 멀까요? file [1] 예티고일라 2023-01-14 1535
236 안녕하세요? [1] 최 원 2007-04-29 1863
235 경주서 [1] 산우 2007-05-07 1887
234 교육이 끝난지 2주가 지나네요. 酒人 2007-03-23 1912
233 누룩 디딜때 사용하는 천은.... 酒人 2007-04-02 1967
232 제 1기 교육 참가회원 연락망 酒人 2007-03-19 1995
231 양복에 주전자와 주걱을 들고,,^^ 酒人 2007-11-26 2003
230 누룩이 어떻게 된건가요..... [1] 이창원 2007-04-22 2018
229 팔도 술~ 산우 2007-05-07 2022
228 누룩 이야기 6 동의보감 2007-04-02 2047
227 누룩 최 원 2007-04-07 2057
226 진상주 빚을 때 특히 주의해야 할 것 酒人 2006-08-24 2058
225 누룩 이야기 5 [2] 동의보감 2007-04-02 2069
224 1기 교육때 만든 주모의 현재 상태 [1] 아침에술한잔 2007-03-19 2072
223 공개강좌 단체 사진입니다.^^ 酒人 2007-11-26 2072
222 올만에 빚은 술 [2] 복드림 2008-11-22 2072
221 1차 누룩 교실 결과. [3] 루치 2007-04-24 207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