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맛있는 증류주 그 비밀은...</b>

조회 수 3426 추천 수 64 2007.03.19 00:42:51
맛있는 증류주 그 비밀은 어디에 있는가...

맛 좋은 증류주를 먹어보지 못한 사람들은 다음과 같은 말로 표현합니다. "실패한 술 처리", "맛이 없다.", "연료가 많이 든다." 등등.. 저는 개인적으로 알코올 도수 60% 이상의 고도주를 좋아하여 증류를 많이 해 봤기 때문에 이론으로 접하거나 책으로만 접한 분들과 저의 생각과는 차이가 있을 것입니다. 이점 감안하셔서 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시간과 연료를 투자해 가면서 증류주를 만드는 이유는 발효주에서는 느끼지 못하는 맛과 향, 그리고 희소성 때문입니다. 좋은 청주 20리터를 증류해서 좋은 증류주 6리터 정도를 받을 수 있으니 그 양이 1/3로 줄어들게 됩니다. 이런것을 감수하고도 증류주를 만드는 이유는 과연 무엇일까요. 오늘은 증류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가장 힘들어 하는 것이 증류주 만들기 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증류주를 실패한 술을 버리기 아까워 증류한 술 쯤으로 생각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증류하는 시간과 연료를 아까워 합니다. 이렇게 말하는 사람들은 대부분은 맛 좋은 증류주를 아직 먹어보지 못한 사람들이라 저는 확신합니다.

증류주는 아까워하는 마음을 가지고는 만들 수 없습니다. 더 좋은 술을 만들기 위한 마음 가짐으로 증류를 해야 술이 술 다워지는 것입니다. 실패한 술로 증류를 하면 그 술이 맛있을까요.? 근본이 좋지 않은데 맛 좋은 열매가 달리기만을 기다리는 것은 인간의 오만함에 불가입니다.

일단, 증류주를 잘 만들기 위해서는 발효주 자체가 맛있어야 합니다. 발효주의 알코올 도수가 높고 술 맛이 좋다면 그 술은 증류를 해도 맛이 좋습니다. 이런 술로 증류를 해서 갖 나온 증류주를 마셔도 그 맛이 결코 외국의 유명한 위스키 못지 않습니다. 물론, 숙성을 시키면 맛과 향이 더 좋아질 것입니다.

좋은 발효주가 곧 좋은 증류주의 원천이 되는 것입니다.

좋은 증류주를 만들기 위해서는 여러분들이 빚고 있는 발효주를 잘 만들어야 합니다. 당연히 발효주를 잘 만드는 사람에게는 질 좋은 증류주가 덤으로 따라오게 되는 것입니다. 자신의 술을 평가하기 위해서는 증류를 해보면 알게 됩니다. 좋은 발효주를 만드는 사람은 증류를 해도 맛이 좋을 것이고, 자신이 만든 술이 맛이 없으면 증류주 또한 맛이 없습니다.

그러니 증류주는 만들어도 맛도 없고 연료비만 많이 든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기본적인 발효주부터 잘 만들 필요가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들이 맛있다고 하는 그 술이 바로 좋은 증류주의 기본이 되는 것입니다.

우리나라의 소주들이 맛이 없는 이유는 발효주의 맛 보다는 알코올 도수를 높이는데 목적을 두기 때문이다. 좋은 증류기가 좋은 소주를 만든다. 발효주는 단지 알코올을 만드는 역할만 수행할 뿐이다.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좀 값을 치르더라도 제대로 만들어야 술이 되는 것입니다.

좋은 증류주,,, 발효주에 있습니다. "술독"  www.suldoc.com>

술과 함께..

2007.05.02 15:43:51
*.1.199.134

소주를 시어진 술의 재활용 차원으로만 많이들 이용
하시는게 저두 안타까울 따름 입니다..

한나다나

2007.10.26 08:30:09
*.103.138.104

증류주라는게 있는지 첨 알았네여,,,
잘 만들어진 증류주라~~~,,꿀꺽;;
저도 독한술을 좋아하는 편이라서,,
굉장히 끌리네여,,ㅎㅎㅎ
일단 누룩부터 배운다음 발효주만들어보고나서
함 생각해봐야겠네여,,ㅎㅎㅎ
좋은 강의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b>맛있는 증류주 그 비밀은...</b> [2] [1] 酒人 2007-03-19 3426
75 80리터 술독에 가득히 담그었습니다^^ [3] 두메 2007-03-15 2596
74 <b>이양주의 실패와 삼양주의 성공</b> 酒人 2007-03-14 3055
73 술독 교육프로그램 참가회원 전용 게시판 酒人 2007-03-14 2117
72 [re] 처음 만들어 본 초일주(사진 몇장 올려 봅니다) [2] 두메 2007-03-07 2731
71 처음 만들어 본 초일주 [1] 두메 2007-03-07 2198
70 증류기 [1] 곰돌이 2007-03-02 2863
69 <b>3.1절 특집 알코올 도수 50% 순수 증류주^^</b> 酒人 2007-03-02 2528
68 석탄주 재도전기 2 file [1] 아침에술한잔 2007-02-23 2542
67 호산춘 1차 덧술후 8시간후 file [2] 강용진 2007-02-22 2625
66 <b>호산춘에 용수를 박았습니다.</b> file 酒人 2007-02-22 2249
65 석탄주 재 도전기 file [2] 아침에술한잔 2007-02-15 3418
64 호산춘 따라하기 2 file [4] 원삼규 2007-02-13 2587
63 <b>술이 올라오고 있는 호산춘</b> file [1] 酒人 2007-02-10 2239
62 호산춘 따라하기 file [1] 원삼규 2007-02-06 2340
61 <b>호산춘 술덧의 변화(사진)</b> file 酒人 2007-02-05 3011
60 실패기-2 file [1] 원삼규 2007-02-05 2478
59 <b>쌀 씻기에서 중요한 것은</b> 酒人 2007-01-29 3255
58 실패기 - 덧술 시기를 놓쳐 생긴 일 [1] 원삼규 2007-01-27 3053
57 호산춘 실패중인가? 성공하고 있는 건가? file [1] 김희종 2007-01-26 25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