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주 만들기 - 실패기

조회 수 4312 추천 수 60 2007.03.26 23:57:17


지난 주말에 12시간만에 만들 수 있지 않을까 해서 1차 교육때 나누어준
자료를 토대로 감주 만들기에 도전했습니다.

우선 누룩 800g 정도 (1되 반 : 약간 많이 넣음)를 끊여 식힌 물(약간 미지근하게)에
하루 전날 풀어 놓고 물은 한 2되 정도

찹쌀 1되 반 정도를 씻어 불린 후 고두밥을 찜

고두밥을 식혀서 약간 따뜻한 상태에서 누룩 물을 한 번 체에 걸러서
찌꺼기는 제거하고 물만 고두밥과 섞음

그 다음 밥솥에다 안쳐서 보온으로 해둠 10시간 후에 확인함

감주가 달아야 하는데 별로 달지 않음

아마도 밥솥의 온도가 너무 높아서 효소 효모가 거의 다 죽어 버린 것이
아닌가 짐작됨


산우

2007.03.27 10:37:29
*.217.58.215

저도 1차 교육때 나누어준 자료를 보고 감주를 만들었는데..

누룩은 500g 정도 를 끓여 식힌 물에 하루 정도 담아 두었다가

담날 잘 풀어서 누룩물만 찹쌀 1되 정도의 뜨거운 고두밥과 고두밥의 뜨거운 물을

같이 부어 섞어서 전기장판에 과 이불로 꽁꽁 싸매어 같은날 14시간후에 확인해 보았는데 맛이

밍숭맹숭 했어요.... 담날은 그맛이 쉰듯한맛.. 담날은 그래도 쏘는 듯하면서 쉰듯도 하고

도대체 감주가 어떤 맛이 실제인지 모르니 ...

그렇지만 이맛도 아닌것 같고,, 실패인거죠....

그럼 ? 버려야 하나요??? 뭐가 잘못된건지... 요...

id: 酒人

2007.03.27 15:59:51
*.188.85.106

두 분 다 실패하셨네요. 문헌 속에 존재하는 술들을 현재 우리가 빚으려고 하면 실패하는 경우가 아주 많습니다. 지금과 누룩도 다르고, 환경도 다르고, 술 맛도 달랐을 것입니다. 그래서 이번에 다운받는 자료도 직접따라 빚기 보다는 다양한 제조법을 참고하여 응용능력을 키우라고 말씀드린거에요.^^

문헌속에 있는 감주 제조법을 지금 우리가 빚는 다면 ....

문헌곳에 넣는 물의 양을 많이 줄여야 합니다. 대부분의 감주는 물이 아주 적게 들어가는 것에 반해 술만드는법에 있는 감주는 물이 많이 들어가는 술빚기에요. 그러나 술 이름은 "감주"입니다. ^^ 그곳에도 나와 있지만 감주는 따뜻하게 빚는 것이 특징이에요. 이러한 차이점을 기존에 우리가 빚는 술빚기에 응용을 하면 얼마든지 단 맛이 많은 감주를 만들 수 있습니다.

너무 실망하지 마시구요. 제가 시간 날 때, 감주 한 번 빚어서 사진과 함께 올릴께요. ^^ 좋은 경험 하신거에요. 실패는 좋은 경험입니다. 마음은 아프지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 세상의 모든 남자들이 꿈꾸는그술 [2] 강용진 2007-03-31 1623
90 소주를 만들기 위한 술빚기 일지 file [3] 두메 2007-03-31 2694
» 감주 만들기 - 실패기 file [2] 아침에술한잔 2007-03-26 4312
88 감주..쉰맛이 나요~~ [1] 산우 2007-03-26 2523
87 강용진님께서 말씀하신 실패의 이유 id: 酒人 2007-03-26 2120
86 아침이슬님께서 올려주신 약주 사진. file id: 酒人 2007-03-26 1693
85 오염현상이 [1] 강용진 2007-03-25 1317
84 호산춘 따라하기 3 file [2] 아침에술한잔 2007-03-23 2239
83 교육이 끝난지 2주가 지나네요. id: 酒人 2007-03-23 1145
82 치풍주의 성공. 그러나 술 맛은 어떨지... file id: 酒人 2007-03-23 1784
81 1기 교육때 만든 주모의 현재 상태 [1] 아침에술한잔 2007-03-19 1452
80 효소와 효모의 생육 적온 [1] id: 酒人 2007-03-19 2160
79 찹쌀과 멥쌀의 발효 속도 차이 [2] id: 酒人 2007-03-19 2855
78 제 1기 교육 참가회원 단체 사진입니다.^^ [6] id: 酒人 2007-03-19 1295
77 제 1기 교육 참가회원 연락망 id: 酒人 2007-03-19 1271
76 <b>맛있는 증류주 그 비밀은...</b> [2] [1] id: 酒人 2007-03-19 2793
75 80리터 술독에 가득히 담그었습니다^^ [3] 두메 2007-03-15 2117
74 <b>이양주의 실패와 삼양주의 성공</b> id: 酒人 2007-03-14 2491
73 술독 교육프로그램 참가회원 전용 게시판 id: 酒人 2007-03-14 1746
72 [re] 처음 만들어 본 초일주(사진 몇장 올려 봅니다) [2] 두메 2007-03-07 224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