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 잘못된 것일까? 주인님께 자문을 청합니다.(2)

조회 수 2862 추천 수 38 2008.11.01 21:02:59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요?

- 물의 양이 잘못된 것일까요. 이전에는 멥쌀 4kg에 물을 6ℓ를 이용하여 범벅을 만들어었는데 상당히 뻑뻑하여 이번에는 2ℓ를 추가 하였는데 이것이 알콜을 더 희석시켜 잡균의 칩입케 했나요 그런데 한번도 발효통을 열지 않아 균이 침입할 수 없었을 터인데...

- 누룩에 문제가 있는지요. 여직 누룩은 상주곡자를 써 왔는데 크게 문제가 되지 않고 술이 잘 만들어 졌는데 이번 사용한 누룩에 문제가 있는지요

- 위생상태 : 이것은 문제가 안되리라 생각합니다. 결벽증 환자처럼 철저히 하고 있으니...

- 2차 덧술시기를 놓쳤나   60시간만에 2차 덧술을 한 폭이 됬는데 주인님의 불패의 술에서는 36시간에 덧술을 하라 하였지만 어제 저녁까지도 에어락이 움직이고 있어 덧술시기를 늦춘 것인데...

* 상기 일지를 보시고 주인님 자문을 부탁드립니다.

酒人

2008.11.02 00:03:00
*.66.164.248

2차 덧술 시기를 놓쳤습니다.
2차 덧술 시기를 놓치다보니 산도가 너무 올라갔어요.
아마도 술이 완성돼도 어느 정도의 산도는 감수하셔야
할 것입니다.

불패주가 불패주인 이유는 술이 되는 시기에 정확하게
처리를 해주기 때문이에요. 60시간이면 너무 늦었습니다.

물론, '효모 굶겨서 술빚기'도 있지만 이것은 술을 아주 아주
잘 빚는 사람에 한해서 시도해야 한다고 말씀을 드렸습니다.

술은 에어락이 빚는 것이 아니라 사람의 눈과 코, 귀로 빚는
것입니다. 직접 보고, 냄새도 맡아 보고, 귀로도 들어보고
해야 하는 것입니다.

사람이 하루 세끼 잘 찾아 먹어야 건강한 것처럼 술도
일정한 시간에 밥을 줘야 미생물이 건강한 것입니다.

마치면서...

덧술과 2차 덧술 시기는 아주 추운 경우를 제외하고는
48시간을 넘기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이점 참고하셔서
좋은 술 빚으시길 바라며,

에어락 없이 술을 빚으시는게 먼 미래를 위해서 좋을 것입
니다. 자신이 언제 어디서든 술을 빚을 수 있는 준비를
해야 하잖아요. 에어락을 이용하면 에어락이 없는 곳에서는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내사랑

2008.11.03 10:48:52
*.109.233.23

주인님, 십중팔구님 감사합니다. 덧술시기가 문제군요 사실 지난번에도 60시간 지나 덧술을 빚었기에 이번에도 그렇게 한 것인데 하여튼 지금 술통에서 잘 술이 익고 있습니다. 맛은 좀 신맛을 띄면서...... 십중팔구님말씀처럼 겨란껍질을 넣어 두어야 겠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6 설날에 장미술을 빚다. [2] 내사랑 2009-01-26 3202
175 채주후 술찌개미 이용 사양주 담기 [1] 내사랑 2009-01-16 4952
174 <b>B곡자와 S곡자를 이용한 발효 실험</b> file [1] 봇뜰 2009-01-15 3573
173 술익어가는 모습 file [3] 도사 2009-01-14 2763
172 설날에 마실 술을 채주하다. [4] 내사랑 2009-01-14 2640
171 설날에 마실 술을 빚다. [1] 내사랑 2008-12-31 2351
170 봇뜰에서 빚은 당귀주 [1] 봇뜰 2008-12-23 2579
169 봇뜰에서 빚은 석탄주 file [1] 봇뜰 2008-12-23 3069
168 봇뜰에서 빚은 삼양주 file 봇뜰 2008-12-23 3061
167 봇뜰에서 빚은 순화주(입상작품) file 봇뜰 2008-12-23 2437
166 봇뜰에서 빚은 복분자주 file 봇뜰 2008-12-23 2208
165 봇뜰에서 빚은 쑥술 file [2] 봇뜰 2008-12-23 2581
164 도사표 고구마술 입니다. file [3] 도사 2008-12-21 2883
163 술이 잘 익어가고 있습니다.. file [2] 도사 2008-12-19 2275
162 기도하는 마음으로 술을 빚다. [3] 내사랑 2008-12-13 2282
161 술독에서 소나기 오는 소리가 요란하게............. file [3] 도사 2008-12-09 2713
160 올만에 빚은 술 [2] 복드림 2008-11-22 1809
159 삼백주 완성.. ^^ file [5] 2008-11-06 2452
158 <b>햅쌀술을 빚어 보자.</b> [1] 酒人 2008-11-06 2415
»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 주인님께 자문을 청합니다.(2) [2] 내사랑 2008-11-01 28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