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빚은 분곡으로

조회 수 5337 추천 수 26 2010.04.26 22:39:35
이번엔 집에서 빚은 분곡으로 술을 빚어 보았습니다.
때깔이 이쁜 것이 향도 좋은 것이 괜찮아 보이더군요.
맛을 보았죠.
아주 큰 기대를 하고서...
헌데 맛이 좀 이상합니다.
무어라 형용할 수가 없는 맛입니다.
미끈한 맛도 나는 것 같기도 하고 여하튼 특이 합니다.
이제 덧술한지 일주일 정도 되었네요.
시간이 지나면 어떤 맛으로 변할런지...
또 무엇이 잘못 되어서 그런 맛이 나왔을가요?
만든 분곡이 문제 일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5 초보의 두번째 단양주 빚기. 이번엔 성공인 듯 합니다. anakii 2013-10-21 6745
214 첫 막걸리 빚기. 실패인지 성공인지.. 선배님들의 조언 부탁드려요. [1] anakii 2013-10-17 14433
213 막걸리를 깔끔하게 걸러내는 방법 [1] 빨아삐리뽀 2013-06-22 8454
212 진달래주를 담그려고 하는데요. file [1] 스투찌 2013-04-18 6358
211 두꺼운 산막효모 생긴 밑술도 서김으로 한방에 보내고.. file [1] 허허술 2012-10-19 7472
210 술에서 포도 냄새가 나면 jadoojadoo 2012-10-04 5831
209 주인님이 댓글 달아 주셔요^^ [1] 민속주 2012-07-11 5282
208 조언 부탁드립니다. [1] 空有 2012-05-16 4296
207 효모 사진 400배, 1000배 file id: 酒人 2012-01-13 12364
206 생의 첫 동동주가~~~ file [2] 밥한술 2011-10-14 6293
205 이건 뭘까요? file 눈사람 2011-09-15 5574
204 mouldy alcohol 2. file 눈사람 2011-09-14 9412
203 실패한 술 사진 1 file 눈사람 2011-09-14 7034
202 여름 술빚기의 성공 조건 id: 酒人 2011-07-10 5896
» 집에서 빚은 분곡으로 시나브로 2010-04-26 5337
200 저어주기(4/24 오후) 전후 사진입니다. file [2] id: 모락산(진차근) 2010-04-26 6170
199 석탄주 덧술했습니다. file [1] id: 모락산(진차근) 2010-04-15 6559
198 술독할메님! 감사합니다. 비바우 2010-02-22 3857
197 현미주가 끓는 동영상 file [2] 비바우 2010-02-10 5072
196 쌀죽으로 술빚기 file [4] 도사 2010-02-10 56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