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두(烏頭)

조회 수 3324 추천 수 0 2008.12.23 01:53:33
제목 : 오두(烏頭)  



성질은 몹시 열하고[大熱] 맛은 매우며 달고[辛甘] 독이 없다. 풍, 한, 습으로 생긴 비증(痺證)을 낫게 하고 가슴 위에 있는 냉담(冷痰)을 삭게 하며 명치 아래가 몹시 아픈 것을 멎게 하고 적취(積聚)를 헤치며 유산시킨다.

○ 즉 천오(川烏)이다. 부자와 같은 종류로서 법제하는 방법도 같다. 일명 근(菫) 또는 해독(奚毒)이라고도 하는데 그의 모양은 길고 뾰족한 것이 좋다[본초].

○ 오두와 천웅은 모두 기가 웅장하고 형세가 세어서 하부의 약에 좌사약이 될 수 있다. 그런데 사람을 해하는 것이 잘 나타나지 않으므로 이것을 알지 못하며 사람을 죽이는 일이 많다. 때문에 반드시 동변에 달여서 담가 두어 그 독을 없애는 동시에 내려가는 힘을 돕게 하여야 한다. 소금을 넣으면 더욱 빠르다[단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가입인사 후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2006-11-07 9464
184 오미자에 대하여 file [1] 2012-09-27 3757
183 고려수지침요법학회의 자료협조 [1] 2006-02-21 3757
182 적소두(赤小豆, 붉은팥) [2] 2008-12-23 3746
181 총엽( 葉, 파잎) [1] 2008-12-23 3573
180 총근( 根, 파뿌리) [8] 2008-12-23 3666
179 석회(石灰) [2] 2008-12-23 3328
178 계피(桂皮) [1] 2008-12-23 3345
177 생강(生薑) [1] 2008-12-23 3484
176 비상(砒霜 ) [1] 2008-12-23 4181
» 오두(烏頭) [1] 2008-12-23 3324
174 파두(巴豆) 2008-12-23 3402
173 울릉도 호박막걸리 제조방법 2008-10-01 4810
172 당귀주 제조법 2008-09-19 4480
171 서리태 2008-02-12 3295
170 대두(大豆, 콩) 2008-02-12 3341
169 여두( 豆, 쥐눈이콩) 2008-02-12 3461
168 자아목정즙(慈鴉目睛汁) 2007-04-27 3037
167 인유즙(人乳汁) [1] 2007-04-27 3432
166 속미감즙(粟米 汁, 좁쌀 씻은 물) 2007-04-27 32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