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를 만들려고 하는데요~

조회 수 2891 추천 수 28 2009.01.23 15:11:49
안녕하세요?
바쁘다는 핑게로 참 오랫만에 들렀습니다
소주를 만들려고 소주고리를 이곳에서 구입해 놓고는
아직 한번도 사용을 못해 봤네요 ㅠㅠ

전통주(삼양주)는 몇번 빚어 보아서
그나마 약간 감은 오는데요

완전 소주만을 만들기 위한 밑술은 어떻게 담그는 것이 좋은지요?
소주 만드는 좋은 방법을 알고 싶습니다

농사지은 찹쌀도 많이 있는데
찹쌀로 담그면 소주도 더 맛이 좋은가요?



id: 술독지킴이

2009.01.24 09:47:40
*.66.164.248

찹쌀과 맵쌀 1되씩을 가루 내서 이것을 물 10리터로 죽을 쑵니다. 그리고 누룩 5되를 넣어서 밑술을 잡고요.
2-3일 뒤에 찹쌀 1말을 넣어서 덧술 하면 됩니다.

제조법을 보면 아시겠지만 상대적으로 누룩의 양이 많이 들어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당도와 알코올 도수를 높이기 위함이고요.

찹쌀은 맵쌀보다 단맛이 강하니 자연스럽게 알코올 도수를 좀 더 높일 수 있으나 기술력이 바탕이 되야 하고요. 술이 맛있으면 소주를 내려도 맛이 좋습니다.

짧게 설명드릴려니 부족한게 많네요. 각 게시판에 이와 관련된 글들이 있으니 참고하시면 더욱 좋을 것입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두메

2009.01.24 11:22:18
*.137.79.237

감사합니다
설 지나고 바로 시행해 보겠습니다

누룩

2010.03.14 02:22:01
*.31.97.181

안녕 하세요?
사우디 아라비아에 작년10월에 도착하여, 일하고있는
건설회사 기술영업 사원입니다.
격무와 외로움에 시달리고 힘은 들지만, 제가 하는일이 나라와 국민들의 경제력에 일조한다는 자부심으로 열심히 뛰고 있습니다만, 지친 몸으로 숙소에와서 하릴없이 천정만 처다보구있으니 술한잔 생각이 간절합니다만, 이곳은 누룩도 술도 없으니.... 70년대 중동에서 근무하시던 분들은 이스트를 가지고 술을 만들었다고 하던데, 혹시 아시는 분들이 알려주시면, 외로운 저와 동료들에게, 큰 선물이 될것입니다.
부디 헤아려주시어 좋은 답글 주신다면,늘 감사드리겠습니다.
그리고 본의 아니게 다른분이 쓰고 있는 닉네임이 등재되어 죄송합니다."누룩" 님께 다시한번 사과드리며,
될수 있는데로 함구하며,여러분들의 정겨운이야길 경청할것을 약속 드립니다.감사합니다.모두 건강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4 봉밀주도 빚어보았습니다 file [1] 석탄 2009-03-07 2514
293 생애 처음으로 술을 빚었습니다 file [1] 석탄 2009-03-07 2856
292 우왕좌왕 합니다,,, 막걸리와파전 2009-02-07 2309
291 밑술이 잘 만들어졌다는 것을 알수있는 방법은요? [3] 두메 2009-02-04 3215
290 바보 또 질문 하다~ [2] 두메 2009-02-03 2900
289 시작하기 전에 준비물이요. [2] 술똑다컴 2009-01-28 2853
» 소주를 만들려고 하는데요~ [3] 두메 2009-01-23 2891
287 [re] 고구마술 복드림 2009-01-16 3131
286 [re] 고구마술 [4] id: 酒人 2009-01-16 5061
285 고구마술 맛있게 빚고 싶어요 복드림 2009-01-15 2745
284 급질문입니다.. [1] 2009-01-07 2495
283 막걸리 맛있게 만드는 방법 id: 酒人 2009-01-07 11314
282 누룩법제 [3] 상갑 2009-01-06 6650
281 술독에서 술 빚기에 사용하는 단위 [3] id: 누룩 2009-01-02 9285
280 술 빚기 도구 및 재료 구입처 id: 누룩 2009-01-02 10314
279 질문이요~~ [2] 2008-12-24 2442
278 제대로 되어가는 술맛은 어떻게 변해가나요? [3] 상갑 2008-12-23 2994
277 술이 이상합니다. [3] 비설 2008-12-18 2734
276 단맛보다 신맛이... [1] 마중물 2008-12-17 3040
275 [re] 걱정했는데... 마중물 2008-12-17 2096
274 걱정했는데... [1] 마중물 2008-12-16 2270
273 [re] 술이 이상해요? [1] 마중물 2008-12-15 2418
272 이제 화살은 시위를 떠났습니다. [2] 비설 2008-12-15 2500
271 술이 이상해요? [1] 마중물 2008-12-15 2376
270 [re] 답변입니다. ^^ [2] id: 酒人 2008-12-12 2360
269 2차 덧술할때... [1] 마중물 2008-12-12 2375
268 오늘 술빚기에 들어갑니다. 비설 2008-12-12 2226
267 <b>물이 좋아야 술이 좋다. </b> id: 酒人 2008-12-11 2890
266 동동주를 하루에1~2회 저어 주어야 하나요 [1] 찬채짱 2008-12-11 3222
265 덧술재료 [1] 마중물 2008-12-10 2447
264 소주내리기 [1] 상갑 2008-12-10 2962
263 신맛이 살짝 드는 술. 잘된 술인가? [2] 내사랑 2008-12-07 3150
262 누룩구입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2] 비설 2008-12-05 3948
261 술 거르는 시기 [2] 내사랑 2008-11-24 3123
260 [re] 술의 보관.. [2] id: 酒人 2008-11-19 2738
259 술의 보관.. 2008-11-19 2155
258 누룩틀은 어디에서? [1] 도사 2008-11-11 2785
257 [re] 밑술과 고두밥 혼화방법 [2] id: 酒人 2008-11-04 2960
256 누룩과 고두밥 또는 밑술과 고두밥 혼화방법 내사랑 2008-11-04 2850
255 오래된 침출주 버리기가 아까운데 [1] 상갑 2008-10-31 28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