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 mk.co.kr]이자카야도 결국…韓 전통주로 바꾼다

조회 수 23 추천 수 0 2019.09.09 14:05:05

사케·日맥주 판매량 저조에
청주·국산맥주·막걸리 판매
"추석 특수 겹쳐 시너지 기대"

전통소주 `화요` 취급 업소도
수도권에서만 14%넘게 늘어

  • 강인선 기자
  • 입력 : 2019.09.08 17:23:58   수정 : 2019.09.08 17:39:4
서울 마포구 전통 주점 `산울림1992`의 지난 7월 전통주 매출액은 전년 대비 36% 증가했다.
사진설명서울 마포구 전통 주점 `산울림1992`의 지난 7월 전통주 매출액은 전년 대비 36% 증가했다.
서울 마포구에서 10여 년간 이자카야를 운영해온 이민우 대표(39)는 8월 초순 처음으로 전통주 5종을 들여놓았다. 7월부터 한일 갈등과 함께 불매운동이 이어지자 주요 판매 주종이었던 사케와 일본 맥주가 거의 팔리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두 종류였던 일본 맥주 중 하나를 국산 맥주로 대체했다"며 "얼마 되지 않아 추세를 정확히 분석하기는 어렵지만 전통주 매출이 사케보다 더 낫다"고 설명했다.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불거진 지 두 달이 지나면서 일본 술의 빈자리를 전통주가 채우고 있다.
이자카야나 일식집들이 일본산 사케와 맥주를 전통주로 바꾸는가 하면 전통주를 찾는 사람이 늘어 매출이 급성장했다. 전통주점 `산울림1992`를 운영하는 홍학기 대표 역시 성수기와 한일 불매운동 시기가 겹친 지난여름 매출이 크게 올랐다. 홍 대표는 "7월에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36% 올랐고, 8월은 중순을 기준으로 70% 정도 매출이 올랐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반일 불매운동이 매출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홍 대표를 비롯해 대규모 전통주점 `백곰막걸리`를 운영하는 이승훈 대표 등 비교적 일찍 전통주점을 시작한 점주들은 최근 이자카야나 일식집을 운영하는 사람들에게서 전통주를 들여놓는 방법에 대한 문의를 많이 받는다. 전체 주류시장에서 전통주가 차지하는 비중이 0.3%로 미미해 유통채널이 견고히 형성되지 않은 상황이라 선도적으로 전통주 상품 구색을 갖춘 소매업자들이 어떤 도매업자에게 상품을 공급받는지 관심이 높다.


도매업계에서도 이런 분위기를 확인할 수 있다. 전통주 전문 도매업체 `부국`의 박병호 영업팀장은 "7~8월에 사케나 일본 맥주 대신 전통주를 들여놓고 싶다며 상담을 진행한 이자카야·일식집이 서대문구·마포구에서만 7개였다"며 "전통주 판매율이 높은 종로구나 강남 지역에서는 이보다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마포구 일부 매장에서는 최근 일본 생맥주 기계를 철거하기 시작했다"며 "업계가 이번 사태가 장기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는 의미"라고 덧붙였다.

전통 증류식 소주 `화요`를 판매하는 광주요 역시 지난여름부터 새로 납품하는 사업장이 늘었다. 광주요에 따르면 7~8월 수도권에서 화요가 신규 입점한 사업장은 373곳으로, 전년 동월 326곳에 비해 14.4% 늘었다. 광주요 관계자는 "여름은 화요 같은 고도주에는 비수기에 속하는 시기인데도 입점 문의가 늘었다"고 말했다. 화요는 주세법상 전통주는 아니지만 정통 증류 방식으로 만든다.

업계는 전통주 인기가 가정용 시장으로까지 뻗칠지 주목한다. 전통주 소비가 집중되는 명절을 앞두고 시너지 효과가 날 것으로 기대한다.

신세계백화점 전통주 전문 매장 `우리술방` 7~8월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 신장했다.

올해 `이강헌소주`를 100병 한정으로 추석 선물세트에 추가했다.  


8일 한국무역통계진흥원에 따르면 지난달 일본 맥주 수입액은 22만3000달러를 기록해 7월(434만달러) 대비 5% 수준으로 떨어졌다. 전년 동월(757만달러)과 비교하면 3% 수준이다. 수입액 순위로 봐도 지난 10여 년간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켜온 일본은 지난 8월 13위로 급락했다.

[강인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s://www.mk.co.kr/news/business/view/2019/09/71276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매일경제 & mk.co.kr]이자카야도 결국…韓 전통주로 바꾼다

사케·日맥주 판매량 저조에 청주·국산맥주·막걸리 판매 "추석 특수 겹쳐 시너지 기대" 전통소주 `화요` 취급 업소도 수도권에서만 14%넘게 늘어강인선 기자 입력 : 2019.09.08 17:23:58 수정 : 2019.09.08 17:39:4 서울 ...

  • id: 누룩
  • 2019-09-09
  • 조회 수 23

[조선비즈] 기업 [박순욱의 술기행] ④논산, 평택의 명품 막걸리 주조 현장을 가다

정부 선정 ‘찾아가는 양조장’ 투어 행사 논산 양촌양조, 평택 밝은세상영농조합 두 곳 방문 "술 빚는 현장에서 마시는 술맛이 최고" 제헌절인 17일 서울에서 버스로 출발한지 두시간 정도 지나 도착한 충남 논산의 양촌양조장....

  • id: 누룩
  • 2019-08-26
  • 조회 수 299

[조선비즈][박순욱의 술기행] ⑦정준하의 새로운 무한도전, ‘전통주 소믈리에’

작년 3월 무도 종영 후 본격 준비해 11월 대회서 합격 "디자인, 맛과 향에서 외국술 능가하는 우리술 정말 많다 젊은이들 우리술에 친숙하도록 ‘전통술 펍’ 열 것" 방송인 정준하씨는 작년 3월 종영한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 id: 누룩
  • 2019-08-26
  • 조회 수 79

[서울신문]약주·막걸리·고급 증류주… 추석 차례상 전통주 바람 분다

우리 술 어떤 것이 있나 추석을 앞두고 전통주 업계가 활기를 띠고 있다. 전통주의 인터넷 판매가 허용되고 2030세대를 겨냥한 전통주 전문점 등이 속속 생겨나면서 주 소비자층이 젊어졌고, 일본산 불매운동의 영향으로 한국 ...

  • id: 누룩
  • 2019-08-26
  • 조회 수 57

[강원일보][대청봉]전통주로 지역의 미래 찾자

양양주재 부국장 2019-8-26 (월) 18면 박영창 양양주재 부국장 올해는 주세법 시행 110년이 되는 해다. 1909년 주세법이 발효되고 1910년 완전히 주권을 잃자 1916년 일제는 주세령을 실시하게 된다. 1916년 시작된 주세령의 ...

  • id: 누룩
  • 2019-08-26
  • 조회 수 39

[서울신문]역대 대통령의 명절선물 보니...

전통주 사랑은 노무현,문재인 순 우리나라에는 명절이면 고마운 분에게 감사의 의미로 선물을 전달하는 아름다움 풍습이 있다. 대통령도 예외가 아니다. 청와대에서는 대통령 명절 선물을 전직 대통령과 5부요인, 정계원로, 정부 고...

  • id: 누룩
  • 2019-08-22
  • 조회 수 44

[비즈한국] [인터뷰] 류인수 한국술산업연구소장 "사케? 청주? 문제는 주세법"

일본식 누룩 사용한 사케는 '청주'로 분류, 전통 누룩으로 빚은 청주는 '약주' "홍길동 같은 처지" [비즈한국] ‘사케냐 청주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일본의 한국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 배제 결정 당일인 2일 서울 ...

  • id: 누룩
  • 2019-08-14
  • 조회 수 91

[조선비즈] [박순욱의 술기행]⑥30대 청년 넷, 서울쌀로 '무감미료 막걸리' 만들다

나루막걸리, 김포평야 끝자락인 서울 강서구 ‘경복궁쌀’로 빚어 쌀 함유량 두배...원료 본연의 맛과 향 돋보여 "과거와 현재 잇는 나루터 역할하고 싶다 젊은이들이 많이 몰리는서울 성수동에서 30대 청년 넷이 의기투합해 막걸...

  • id: 누룩
  • 2019-08-12
  • 조회 수 81

[연합뉴스TV] 사케 대신 전통주·한글이름 새 단장…’왜색 지우기’

사케 대신 전통주·한글이름 새 단장…’왜색 지우기’ [앵커]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이 더욱 확산하자 소비자들과 가장 가까운 제품을 파는 유통업체들이 ‘일본 지우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할인 대상 맥주에서 일본제를 빼더니...

  • id: 누룩
  • 2019-08-12
  • 조회 수 52

[세계일보]사케 NO 전통주를 마셔酒오

일제강점기때 전통주의 ‘뿌리’ 위협 / 일본식 주점 이자카야 크게 늘면서 / 사케 수입량은 15년 만에 48배 급증 1500년전 백제왕실서 이어진 한산소곡주 / 문배나무 배꽃 향 나는 문배주 등 일품 / 2017년엔 인터넷 판매 허...

  • id: 누룩
  • 2019-08-12
  • 조회 수 43

[이코노믹리뷰 ] [사람이 답이다] 우리 술 명맥 잇는 ‘젊은 주조사들’한강주조, 이상욱·고성용·정덕영·이한순 공동대표

▲ 왼쪽부터 이상욱 대표, 이한순 실장, 고성용 대표, 정덕영 실장. 사진=이코노믹리뷰 임형택 기자 [이코노믹리뷰=김덕호 기자] 고성용(브랜드 마케터), 이상욱(인테리어 디자이너), 정덕영(자동차 디자이너), 이한순(패션 마케터),창...

  • id: 누룩
  • 2019-08-08
  • 조회 수 71

[매일일보] 농촌진흥청, 전통주용 플레이버휠 개발 file

우리 전통주의 맛과 향을 한국인이 쉽게 연상할 수 있는 단어로 표현 전통주 플레이버휠 (사진제공=농촌진흥청) [매일일보 전승완 기자] 농촌진흥청은 우리 전통주의 맛과 향을 한국인이 쉽게 연상할 수 있는 단어로 표현한 전...

  • id: 누룩
  • 2019-07-31
  • 조회 수 87

[조선비즈] 기업 [박순욱의 술기행] ⑤전국 최대 전통주점 백곰막걸리 이승훈 대표 “전통술의 박물관 역할하고 싶어요"

국 최대 규모 300종 전통술 갖춘 점포 두곳 운영 ‘막걸리와 재즈의 만남’ 공연이벤트도 매월 열어 "하반기 도매유통사업 진출로 영세 양조장 판로 뚫는다" 정말 북극 백곰 같이 생겼다. 상의도 가급적 흰 옷만 입는다. 본인 ...

  • id: 누룩
  • 2019-07-26
  • 조회 수 118

[디지털 조선일보]근미래의 꿈꿨던 식당, 역삼 레귤러식스

근미래의 꿈꿨던 식당, 역삼 레귤러식스칼럼니스트 명욱 mw@chosun.com 기사입력 2019.07.15 어릴 적 SF영화를 보면 늘 등장하는 신(Scene)이 있었다. 인조인간이라고 불리는 로봇이 식당에서 주문을 받고, 서빙을 하며, 직접 음식...

  • id: 누룩
  • 2019-07-16
  • 조회 수 162

[아시아,대한민국] 전국의 이색 스테이 Part 1

따스한 온기가 감도는 숙소에서의 하룻밤. 일상에서 누리기 힘든 체험과 함께한다면 특별한 여행을 완성할 수 있다. 여기 이색 프로그램을 준비하는 전국의 스테이 6곳을 안내한다. ART STAY 보안1942, 여관의 부활 보안여관과...

  • id: 누룩
  • 2019-07-16
  • 조회 수 1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