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플러스]지난해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는?

조회 수 62 추천 수 0 2019.01.22 21:49:22
우리나라 성인남녀의 술자리 참여 횟수는 전년과 비슷하지만 한 번에 마시는 술의 양은 꾸준히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렇다면 연도별 성인남녀의 평균 음주량과 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 등 주류소비 트렌드에 대해 알아보자.
  • 지난해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는?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우리나라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 주류소비 트렌드 조사'를 공개했다.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주류 소비자의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로 전년과 같았다. 특히 월평균 음주빈도는 '1~4회'가 30.5%로 가장 많았고, '5~8회' 29.7%, '9~16일' 26.7%, '17일 이상'은 13.2% 순으로 나타났다.

  • 지난해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는?

    지난해 한 번 음주 시 평균 음주량은 6.3잔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평균은 2014년 8.3잔, 2015년 8.2잔, 2016년 7.9잔, 2017년 6.9잔 등으로 4년 연속으로 줄어들었다.

  • 지난해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는?

    전체 음주 횟수 대비 주종별 빈도는 맥주가 40%로 가장 높았다. 이어 소주 31.3%, 전통주 19.2%, 수입와인류 3.2% 등이 뒤를 이었다.

    보고서는 "1인 가구 증가와 혼술, 가성비 좋은 술이 주목받는 가운데 취하지 않을 정도의 가벼운 술이 꾸준히 인기를 끌 것"이라고 전망했다.

  • 출처 : http://news.tongplus.com/site/data/html_dir/2019/01/22/2019012280111.htm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향토 브랜드를 찾아서] 화성탁주 "술로 끝장보자"는 정신으로 전통주 명맥 유지 new

자전거에 막걸리를 싣고 납품하던 청년은 세월이 지나 100년 전통 양조장의 3대 대표가 됐다. 박장우(70) ‘화성탁주’ 대표는 20대 초반 주류도매업을 하면서 ‘술로 끝장을 보자’고 결심했다. 수십 년 뒤인 1990년 ‘남양탁주’...

  • id: 누룩
  • 2019-02-19
  • 조회 수 2

[경북신문]막걸리의 매력에 취하다, 맛에 한 번 푸짐함에 두 번 놀라는 전주 막걸리골목 맛집 ‘초막골막걸리’

막걸리는 옛날부터 우리 조상들 피곤함을 풀어줬던 존재였다. 농경사회였던 우리나라에서 서민들에게 막걸리는 가장 쉽게 구할 수 있는 술이었다. 이는 고된 농사일로 힘들 때마다 노동요와 함께 그들의 고단함을 달래주는 유일한...

  • id: 누룩
  • 2019-02-15
  • 조회 수 12

[중앙일보] 작년 가장 사랑받은 우리술···'지평' 꺾은 막걸리 1위는

어떤 막걸리가 2018년 한 해 동안 가장 사랑받았을까. 여러분도 순위를 확인하기 전 나만의 1위를 꼽아보세요. 전국 ‘전통주 전문점 협의회(대표 이승훈)’ 소속 30여 개 전통주점이 판매 순위를 공개했다. 2018년 한 해 동안...

  • id: 누룩
  • 2019-02-12
  • 조회 수 50

[MBN]"2030세대 취향 저격"…막걸리 인기 다시 '고공행진'

【 앵커멘트 】 전통주에 대한 온라인 판매가 허용되면서 젊은이들 사이에 막걸리가 다시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젊은이들 취향을 겨냥한 칵테일 막걸리에서 수제 막걸리까지 종류도 다양해지고 있는데요. 홍주환 기자가 취...

  • id: 누룩
  • 2019-02-11
  • 조회 수 29

[조선펍]와인과 막걸리의 닮은 점과 다른 점 와인에 입힌 스토리, 막걸리에도 입히자!

몇 해 전 열린 대전 국제소믈리에 페스티벌 모습. 전통주(막걸리) 품평회에서 한 참가자가 맛과 향으로 구별하는 블라인드 테스팅을 하고 있다. 사진=조선일보DB French Wine & Korean Rice Wine! 둘 다 필자가 좋아...

  • id: 누룩
  • 2019-02-01
  • 조회 수 30

[매경이코노미]제2회 전통주 베스트 트로피 려25(국순당)·느린마을(배상면주가)·청명주(중원당)…설날에는 우리 술

‘민족의 명절’ 설날이다. 우리 음식에는 우리 술이 어울리는 법. 설날 음식과 곁들일 만한 맛있는 전통주는 뭘까. 매경이코노미는 국내 전통주 산업 부흥을 위해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와 함께 ‘제2회 전통주 베스트 트로피’ 대...

  • id: 누룩
  • 2019-01-28
  • 조회 수 39

[통플러스]지난해 월평균 음주 빈도는 8.8일…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는?

우리나라 성인남녀의 술자리 참여 횟수는 전년과 비슷하지만 한 번에 마시는 술의 양은 꾸준히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렇다면 연도별 성인남녀의 평균 음주량과 가장 선호하는 술 종류 등 주류소비 트렌드에 대해 알...

  • id: 누룩
  • 2019-01-22
  • 조회 수 62

[대한금융신문][응답하라, 우리술110] 끊어진 시장 잇기 위해 술도가 만든 오산의 ‘오매장터’

옛추억 속 양조장 되살려 오색시장 내 양조장 설립한 김유훈 대표 요리술 먼저 출시해 시장 만들고, 올초부터 전통주 판매 나설 계획 ▲ 오산역 인근에 위치한 오색시장은 조선시대부터 있었던 오래된 장터다. 이곳에서 유통업...

  • id: 누룩
  • 2019-01-21
  • 조회 수 52

[인민망]최승호의 건강이야기⑥ 장(腸)건강이 중요한 이유 만병의 원인은 장에서부터

15:09, January 18, 2019 장(腸)은 인체의 하수구와 같아 우리가 섭취한 각종 음식물들이 최종적으로 찌꺼기가 되어 배출되는 통로이다. 그렇다고 장이 배설통로의 역할만 하는 것은 아니고 섭취한 음식물 속에 함유된 각종 영양소...

  • id: 누룩
  • 2019-01-18
  • 조회 수 28

[농민신문] [酒食궁합] 돌아온 연말연시, 우리 맛으로 건배~

경기 용인의 ‘미르 40’과 백암순대 전통소주 제조법 복원한 ‘미르 40’ 용인에서 난 햅쌀과 직접 빚은 누룩 지하 120m 암반수만 사용해 제조 부드러운 목넘김·깔끔한 뒷맛 일품 100년 넘는 백암시장 명물 ‘백암순대’ 간...

  • id: 누룩
  • 2019-01-17
  • 조회 수 21

[서울신문] 文대통령이 찜한 전통주, 술술~잘나가네

최고 히트상품 된 대통령의 술 트럼프와 정상회담 당시 건배주 ‘풍정사계 춘’ 누룩향 대신 와인처럼 향긋… 아직까지 인기 술에 담긴 메시지·음식과 궁합 2가지로 선택 이방카 방한때 ‘여포의 꿈’… 희망찬 관계 반영 김정...

  • id: 누룩
  • 2019-01-11
  • 조회 수 61

[서울신문] "청주에서 가장 오래된 전통주 맛보세요"

신선주 20일부터 시판, 1병에 3만원 충북 청주에서 가장 오래된 전통주인 신선주가 시판된다. 청주시는 20여년간 판매가 중단됐던 충북무형문화재 제4호 신선주가 오는 20일쯤 본격 출시된다고 10일 밝혔다. ▲ 400년 역사를 자랑...

  • id: 누룩
  • 2019-01-10
  • 조회 수 53

[통플러스] 2019년의 술 트렌드를 예상해보다

변화무쌍한 트렌드 속에 달라지는 술 문화 일본에 10년 이상 살면서 느끼는 것은 눈에 띄는 변화가 적은 나라라는 것이다. 20년 만에 방문한 곳의 집이 아직도 그대로 있고, 음식도 술도 오래된 옛 것을 참 잘 즐기는 나라다...

  • id: 누룩
  • 2019-01-09
  • 조회 수 47

[공감신문 교양공감] 세월을 거슬러 온 향긋하고 깊은 ‘한국의 전통주’

[공감신문] 고진경 기자=일본에는 사케가 있고 프랑스에는 와인이 있듯이 우리나라에는 고유의 전통주가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탁주와 약주, 소주 세 종류의 술이 오래전부터 전해져 내려왔는데 이중 탁주의 역사가 가장 길다. ...

  • id: 누룩
  • 2019-01-03
  • 조회 수 59

뉴시스 주류업계, 디자인 변화로 소비자 눈길 공략

등록 2018-12-19 10:25:19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주류업계가 패키지를 바꿔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병 자체를 독특하게 제작하고 한정판 라벨을 적용하는 등 이미지를 바꿔 관심을 유도하는 전략이다. 19일 업계에...

  • id: 누룩
  • 2018-12-19
  • 조회 수 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