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섯가지 삼해주 빚기1. 음식디미방 삼해주 스무말빚기 레시피

조회 수 1471 추천 수 1 2017.03.08 16:27:59

겁없이 다섯가지 삼해주를 한꺼번에 빚어보기로 계획을 세운 후,

일단 레시피를 현실적인 수준까지 줄여서 빚어보았습니다.

빚는다고 해도...스무말은 너무 많아요.

다 빚어서 맛있는 술이 나온다고 하더라도 술 담을 냉장고를 따로 사야할 판입니다.. ㅋㅋ


그래서 저는


삼해주20말빚기.JPG


딱 1/30만 빚었습니다.

그래도 약 13.8L정도의 용량이라 생각보다 작지는 않더라구요.

 

물양은 레시피에 메모한대로 '추정'한 값을 기초로 계산 한 것이니까

혹시나 오해가 없기를 바라요.



20170207 2. 삼해주20말 빚기 밑술.jpg


사진은 2월 07일 첫번째 해일에 술을 빚은 후 이틀이 지난 술의 모습입니다.

아직 풀어지거나 하지는 않은 모습인데요.


이 상태에서 12일 후(02/17)에는

완전히 풀어진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밑술을 12일 만에 한다는 개념이 진짜라고 밑어지는 순간이었죠..

그 전까지는 머리로는 알고있어도

실제로는 너무 힘들지 않냐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거든요.


두번째 해일에는 단순한 범벅으로 덧술하는 날이었기에

크게 힘들이지 않고 빚을 수 있었습니다.


20170217_145642.jpg


2번밑술.JPG



발효가 끝나 덧술시기가 온 삼해주 밑술에

범벅을 넣어주고 잘 저어준 후 

담그기 과정을 끝났습니다.  


2번 죽.JPG


사진의 1.74kg은 쌀을 불린 후 가루무게를 측정한 값이예요.


범벅을 혼합한 직후 술의 모습입니다.


2번 덧술.JPG


이건 3번째 해일, 3월 1일에 찍은 사진이었구요.

완전히 맑은 술이 위로 떠오른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확실히 차가운 곳엣 빚어서 그런지 전혀 오염도 없어보이고 깔끔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었습니다.


특이한 것은...굉장히 향기로웠어요.

 열대과일, 바닐라같은 새콤달콤한 향, 달콤한 향이

 술독을 열때 술독 안에 가득 차 있었습니다.


20170301_172450.jpg


셋째 해일에는 멥쌀 고두밥을 쪄서 넣어주었는데요

 멥살 4.4kg을 고두밥을 쪄서 약간 온기가 있을 정도로 식혀 넣어주었어요.

아쉽게도 마지막에 찍은 사진밖에 없네요..

 

3rd 해일 2번.jpg




밑술의 양보다 쌀양이 많이 차이가 나서그런지 

혼합을 해준 이후에

거의 술독에 잠겨있는 모습을 보여주더라구요.


앞으로 어떤 술이 나올런지..

기대가 큽니다.


나중에 술이 다 나오면 또 올리겠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1 주류 제조를 위한 효소 당화에 쌀의 전처리가 미치는 영향 니모 2018-04-14 896
230 오디주 신맛 없에는 방법문의 scksck 2018-03-30 1985
229 다섯가지 삼해주 빚기5. 역주방문 삼해주 레시피 file 강 위에 뜬 달 2017-03-10 1736
228 다섯가지 삼해주 빚기4. 음식디미방 삼해주 레시피(5번째) file 강 위에 뜬 달 2017-03-10 1263
227 다섯가지 삼해주 빚기3. 음식디미방 삼해주 레시피(4번째) file 강 위에 뜬 달 2017-03-08 1346
226 다섯가지 삼해주 빚기2. 음식디미방 삼해주 열말빚기 레시피 file 강 위에 뜬 달 2017-03-08 1250
» 다섯가지 삼해주 빚기1. 음식디미방 삼해주 스무말빚기 레시피 file 강 위에 뜬 달 2017-03-08 1471
224 연속실패의 이유가 있겠죠? [1] 주태백 2017-03-02 1696
223 백화주 빚기 file 강 위에 뜬 달 2016-10-27 1877
222 백화주를 빚어보았습니다! file 줄리 2016-10-23 1204
221 천연발효식초를 만들기위한 종초만들기 문의 초보농사꾼 2016-09-14 3973
220 7.손쉽게 만드는 현미식초 "종초투입 시점"에 대한 문의 태평백수 2016-08-01 1071
219 애주(艾酒) 빚기 file 줄리 2016-05-16 982
218 처음 시도한 동동주인데요...ㅠㅠ file aladinn 2015-02-24 2844
217 해외에서 전통주빚기! 스투찌 2014-09-18 3215
216 무늬만 석탄주?? file 보리콩 2014-02-19 4727
215 초보의 두번째 단양주 빚기. 이번엔 성공인 듯 합니다. anakii 2013-10-21 5924
214 첫 막걸리 빚기. 실패인지 성공인지.. 선배님들의 조언 부탁드려요. [1] anakii 2013-10-17 7488
213 막걸리를 깔끔하게 걸러내는 방법 [1] 빨아삐리뽀 2013-06-22 7039
212 진달래주를 담그려고 하는데요. file [1] 스투찌 2013-04-18 5838
XE Login